기사 메일전송
“쌍용차 위기, 경영진 무능과 대주주 무책임 결과··· 산업은행은 직접 지분 참여하라”
  • 김은미 기자
  • 등록 2021-01-21 15:28:54

기사수정
  • 지난달 21일 쌍용차 이사회 거쳐 서울회생법원에 기업 회생 신청
  • 금속노조, "경영진의 무능, 대주주의 무책임, 채권단의 관리·감독 부실이 만들어 낸 인재”

전국금속노동조합이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산업은행 앞에서 쌍용차 노동자 고용보장 및 회생지원 촉구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김상림 기자)전국금속노동조합이 “쌍용차의 위기는 대주주인 마힌드라와 쌍용차 경영진의 부실경영 결과”라며, 산업은행에 마힌드라에 대한 책임을 엄중히 물고 직접 지분 참여에 나설 것을 촉구했다.

 

금속노조는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산업은행 앞에서 쌍용차 노동자 고용보장 및 회생지원 촉구 기자회견을 열었다.

 

지난달 21일 쌍용차는 이사회를 거쳐 서울회생법원에 기업 회생을 신청했다.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극심한 경영난으로 2009년 1월 기업 회생을 신청한 지 11년여만이다. 

 

쌍용차는 만기가 이날까지인 산업은행과 우리은행에서 각각 빌린 대출금 900억원과 150억원을 갚지 못했으며 지난 15일 JP모건, BNP파리바, 뱅크오브아메리카메릴린치 등 외국계 금융기관 대출 원리금 약 600억원 상환을 연체했다고 공시했다. 총 연체 원리금만 총 1650억원 규모에 달하는 것이다.

 

노조는 대주주인 마힌드라와 쌍용차 경영진의 부실경영을 원인으로 지목했다. 이들은 이날 회견에서 “마힌드라는 쌍용차에 대한 2300억 신규 투자 계획을 일방적으로 철회하고 회사의 매각을 추진하며 쌍용차와 노동자들을 사지로 내몰고 대주주의 책임은 내팽개쳤다”고 말했다. 마힌드라는 지난 4월 쌍용차에 대한 신규 투자 계획을 철회했고, 8월에는 쌍용차의 지분을 50% 밑으로 낮춰, 대주주 지위를 내려놓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어 “협상 과정을 알 수 없는 깜깜이 매각도 모자라 마힌드라의 지급보증 거부로 쌍용차는 부도를 맞고 법원에 회생 신청을 했다”면서 “상황이 이 지경이 되도록 대주주의 책임이나 주 채권단의 관리·감독은 찾아볼 수가 없다. 쌍용차의 위기는 경영진의 무능, 대주주의 무책임, 채권단의 관리·감독 부실이 만들어 낸 인재”라고 강조했다.

 

노조는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산업은행에 ▲대주주 마힌드라에 대한 엄중한 책임 ▲졸속매각 금지 ▲산업은행 직접 지분 참여 ▲일방적 양보 요구 중단 ▲고용보장과 미래 비전 확보를 위한 노력 등을 촉구하고 항의서한을 제출했다.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경기도 특사경, 동물학대방지 전담팀 신설…“적극적인 제보 당부” 경기도가 동물 관련 불법행위 대응·예방을 위해 ‘동물학대방지팀’을 신설했다며 동물 학대 등 불법행위에 대한 적극적인 제보를 당부했다. 경기도가 동물 관련 불법행위 대응 · 예방을 위해 `동물학대방지팀`을 신설했다며 동물 학대 등 불법행위에 대한 적극적인 제보를 당부했다.2022년 12월 말 조직개편을 통해 신설된 &..
  2. 경기도, “개발제한구역 해제 권한 위임에 수도권도 포함해야” 정부가 100만㎡ 미만의 개발제한구역(GB) 해제권한을 비수도권 지방자치단체에 위임하기로 한 가운데 경기도가 권한 위임 대상에 수도권도 포함해 줄 것을 시도지사협의회, 중앙지방정책협의회와 국토교통부에 건의했다고 25일 밝혔다. 경기도가 권한 위임 대상에 수도권도 포함해 줄 것을 시도지사협의회, 중앙지방정책협의회와 국토교...
  3. 행정안전부, 한파 대비 한파쉼터 긴급 점검 실시 행정안전부는 전국에 한파가 맹위를 떨치고 있는 가운데 지자체가 운영하고 있는 한파쉼터를 긴급 점검하고 재정비를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 행정안전부는 전국에 한파가 맹위를 떨치고 있는 가운데 지자체가 운영하고 있는 한파쉼터를 긴급 점검하고 재정비를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한파쉼터는 겨울철 추위를 피해 국민 누구나 이
  4. 설 연휴기간 가정폭력 신고 건수, 전체 기간 대비 42.2%나 높아 국민의힘 정희용 의원(경북 고령군·성주군·칠곡군)은 설 연휴 기간 일 평균 가정폭력 신고 건수가 전체 기간 대비 42.2%나 높아 신고 접수 이후 이에 대한 철저한 모니터링과 점검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국민의힘 정희용 의원(경북 고령군 · 성주군 · 칠곡군)정희용 의원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간(2018년~2022
  5. 나경원 "용감하게 내려놓겠다"…전당대회 불출마 선언 나경원 국민의힘 전 의원이 25일 국민의힘 당사에서 전당대회 불출마를 선언했다.  나경원 전 의원이 25일 오전 11시 서울 여의도 국힘의힘 중앙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전당대회 불출마 입장을 밝히고 있다. 나 전 의원은 이날 오전 11시 여의도 국민의힘 중앙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20여일 과연 내게 주어진 소명이 무엇인
  6. 영등포구, 취업뽀개기! 강소기업과 청년인턴 지원 영등포구가 올해 미래세대를 이끌어갈 청년들의 취업 지원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구는 구직 청년과 구민 기업을 매칭해 취업을 지원하는 ‘강소기업과 함께하는 청년인턴제’에 참여할 강소기업을 모집한다. 참여자격은 관내 소재 상시근로자 5인 이상의 강소기업이다. 영등포구에 거주하는 만 39세 이하
  7. 내년 경기도 표준지 공시지가 5.51% 하락…최근 집값 하락 등 영향 올해 경기도 표준지 6만9천140필지 공시지가가 전년 대비 5.51%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국 평균 변동률 -5.92% 보다는 낮다. 국토교통부는 경기도 표준지 공시지가를 25일 공시했다.국토교통부는 지난해 8월부터 약 6개월간 한국부동산원 및 감정평가법인 소속 감정평가사가 직접 조사․평가하고, 토지 소유자와 시․군․구의 의견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