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코이카, 올 들어 8개 국제기구와 MOU 체결
  • 조남호
  • 등록 2024-05-10 17:56:27

기사수정

코이카(KOICA·한국국제협력단)는 지난 9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코이카 본부에서 국제적십자사연맹(International Federation of Red Cross & Red Crescent Societies, IFRC)과 분쟁 및 취약국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코이카(KOICA · 한국국제협력단)는 지난 9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코이카 본부에서 국제적십자사연맹(International Federation of Red Cross & Red Crescent Societies, IFRC)과 분쟁 및 취약국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장원삼 코이카 이사장과 자강 샤파강(Jagan Chapagain) 국제적십자사연맹 사무총장이 각 기관을 대표해 업무협약서에 서명했다.

 

코이카는 올해 분쟁 및 취약국 지원을 위한 신규 프로그램을 추진하기 위해 8개 국제기구와 개별적으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2월 28일 국제이주기구(IOM)를 시작으로 5월 9일까지 총 5개 국제기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이어 17일까지 3개 국제기구와의 업무협약 체결을 추가로 마무리 할 예정이다.

 

코이카 분쟁 및 취약국 예산은 작년 335억원에서 올해 1,233억원 규모로 분쟁, 재난 지역에 대한 지원이 크게 확대됐다.

 

이에 따라 코이카는 분쟁 및 취약성 대응을 위해 8개 국제기구가 가진 비교우위와 경험을 활용, 소말리아, 남수단, 예멘, 시리아 등 20여 개의 분쟁 및 취약국을 지원하는 8개 신규 프로그램을 형성하고 3년간 2,436억을 지원할 예정이다.

 

기존 코이카의 분쟁 및 취약국 사업은 현장에서 발굴한 사업을 국가별로 단기 지원하는 단일 사업(stand-alone project) 방식으로 구조적인 분쟁 및 취약 상황의 근본적인 예방과 해결이 어려웠다.

 

신규 프로그램은 단일 국가가 아닌 지역(regional project) 대상 10년 단위 장기적 지원을 실시함으로써 초국경적 위기 상황에 보다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고안됐다.

 

또한, 국제기구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하면서 국내의 인도적 지원 생태계도 함께 육성될 수 있도록 국내 NGO 및 학계에서의 사업 참여, 청년 인재들의 국제기구 진출 경로를 마련했다.

 

코이카는 국제적십자사연맹(IFRC)과 2024년 하반기부터 분쟁 및 취약국 내 물 관리 체계 강화와 수자원을 둘러싼 생태계를 개선해 지역사회 내 갈등을 관리하고 분쟁을 예방하는 프로그램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유엔인구기금(UNFPA)과 협력해 분쟁 상황 성폭력 예방 및 피해자들 쉼터 제공하고 국제이주기구(IOM)와 공동으로 아프리카와 중동지역 분쟁 및 취약국 거주민 대상 창업지원과 직업기술훈련을 제공해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 활동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협약식에서 장원삼 이사장은 "신규 프로그램을 통해 코이카는 우리 정부의 인도적 지원-개발-평화 연계(HDP Nexus) 이행전략을 실현하고 분쟁 및 취약국의 ▲분쟁예방, ▲평화구축, ▲취약성 완화에 효과적으로 기여할 것"이라 말했다.

 

이에 자강 샤파강 국제적십자사연맹 사무국장은 "KOICA와 IFRC의 협력을 통해 인도적 위기를 예방하고 지속가능한 평화를 달성할 것이라 믿는다"며 "양 기관의 파트너십은 평화롭고 안정적인 국제사회 구축과 장기적인 해결책 조성을 목적으로 한다"고 전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의정부시, 제1회 사회복지 포럼 `모두의 복지콘썰트` 성료 의정부시는 지난 5월 9일 의정부시사회복지협의회가 주최한 사회복지포럼 `모두의 복지콘썰트`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의정부시는 지난 5월 9일 의정부시사회복지협의회가 주최한 사회복지포럼 `모두의 복지콘썰트`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모두의 복지콘썰트는 작년 12월 의정부시사회복지회관 개관을 기점으로 사회복지...
  2. 인천시, 여성 1인 가구·점포 `안심드림` 지원 확대 인천광역시는 여성 1인 가구와 여성 1인 점포에 안심장비를 지원하는 여성안심드림(Dream) 사업을 확대 추진한다고 밝혔다. 인천시, 여성 1인 가구 · 점포 `안심드림` 지원 확대이 사업은 범죄와 보안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여성 1인 가구와 여성 1인 점포에 범죄예방 안심장비를 제공해 여성을 대상으로 하는 범죄를 예방하고 안심 환경을 ..
  3. 하나금융그룹, 장애인·경력보유여성·청년 일자리 창출에 앞장 하나금융그룹은 지난 9일 오후 명동사옥에서 고용취약계층인 장애인·경력보유여성·청년과 사회혁신기업 인턴십을 연계해 기업의 성장과 일자리 문제를 해결하는 사회가치 창출 프로그램인 `하나 파워 온 혁신기업 인턴십` 출발행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하나 파워 온 혁신기업 인턴십` 출발행사이날 행사에는 함영주 하
  4. 군포시 `복지공동체 구축 위한 연합 발대식` 개최 군포시(시장 하은호)와 군포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윤호종)는 지난 5월 9일 군포시청 대회의실에서 `군포시 복지공동체 구축을 위한 연합 발대식`을 개최했다. 군포시 복지공동체 구축을 위한 연합 발대식군포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군포시 복지공동체 구축을 위한 연합발대식을 시작으로 지역에서 활동하는 민·관,..
  5. ‘시군 탄소중립 기본계획’ 수립 지원한다 충남도와 충남탄소중립지원센터가 ‘시군 탄소중립녹색성장 기본계획’ 수립 지원에 나섰다. 시군 탄소중립 기본계획 수립지원 간담회 도는 10일 공주대 대학본부 대회의실에서 15개 시군 공무원, 탄소중립 관련 유관기관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본계획 수립 지원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는 △충남-시군 탄소...
  6. 대전시, 전국 최초 바르게살기운동협의회 회관 개관 대전시는 전국 최초로 바르게살기운동협의회 회관을 건립하고 10일 중구에서 개관식을 개최했다.  대전시, 전국 최초 바르게살기운동협의회 회관 개관회관은 대지면적 183.9㎡에 연면적 876.8㎡(지상 5층, 지하 1층) 규모로, 회원들 활동을 위한 회의실과 사무실 등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이장우 대전시장은“지역사회에 봉사해 오신 ...
  7. 시흥시 "거북섬의 아름다운 밤 산책 즐겨볼까?" 시흥시는 거북섬 별빛공원을 찾는 이용객에게 아름다운 거북섬의 밤 풍경을 선사하기 위해 5월 8일부터 5월 31일까지 `웨이브파크 야간 무료 개방` 임시 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시흥시는 거북섬 별빛공원을 찾는 이용객에게 아름다운 거북섬의 밤 풍경을 선사하기 위해 5월 8일부터 5월 31일까지 `웨이브파크 야간 무료 개방` 임시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