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희대학교, 17대 총장으로 김진상 총장 선임...임명식 개최
  • 김은미
  • 등록 2024-03-29 13:23:48

기사수정
  • 3월 27일 10시 평화의 전당 로비에서 진행
  • 총장 임명장 및 ‘경희의 얼(The Relic of Kyung Hee Spirit)’ 상징물 수여

경희대학교가 3월 27일(수) 오전 10시 평화의 전당 로비에서 17대 총장 임명식을 진행했다.

경희학원 이사회는 앞서 1월 8일 경희대 17대 총장으로 김진상 총장을 선임했다.

 

임명사 하는 김진상 총장. 경희대학교 17대 총장 임명식이 3월 27일(수) 오전 10시 평화의 전당 로비에서 열렸다. 김진상 총장은 `공명(共鳴)과 변전(變轉), 웅비(雄飛)하는 경희(慶熙)`라는 제목의 취임사에서 `항상적 질문이 혁신적 전환의 단초가 되도록 꾸준히 경청하고 탐색하고자 한다`며 다짐을 전했다27일 열린 김진상 총장의 임명식에는 학교법인 경희학원 조인원 이사장과 법인 임원진, 각급 기관장과 보직자, 구성원 대표 등이 참석했다. 현장에 참석하지 않은 구성원과 경희국제재단 이사진은 웹캐스트로 함께 했다.

 

임명장 수여식은 △임명사(조인원 경희학원 이사장) △신임 총장 약력 소개 △신임 총장 선서 △임명장 수여 △The Relic of Kyung Hee Spirit (경희의 얼과 정신) 상징물 전달 △취임사(김진상 경희대 총장) △축하공연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날 조 이사장은 임명사에서 ‘전일성의 미학(美學)’을 통해 신임 총장과 대학 행정부가 설립 이래 75년간 경희가 지향해 온 ‘학문과 평화’의 전통 위에서 더 큰 미래를 열어가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지구 운명의 날 시계(Doomsday Clock)’로 상징되는 인류의 위기를 상기하면서 “핵무기, 기후재앙, 파괴적 기술의 위협 등의 전 지구적 난제는 의식의 대전환을 요구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미국 의회 청문회가 촉발한 UAP (Unidentified Aerial Phenomenon, Unidentified Anomalous Phenomenon) 논란을 언급하며 이것이 의식 세계의 새로운 지평을 열 가능성에 주목했다.

 

이 새로운 의식의 단초는 경희가 추구해 온 전일사관과 전일성의 관점에서 찾았다. 조 이사장은 그동안 보편적 진리로 여겨진 진화론적 명제와 우주의 기본단위를 개별 원자로 정의한 과학, 사상 등이 인간사의 연원과 본질을 온전하게 담지 못한 한계를 지적하며 “양자 가설이 원자론, 기계론, 경계와 환원 논리 너머의 세계를 깨닫게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우주적 근원에 대한 이해와 함께 가능성을 열어가는 일. 관계와 연결, 전일 관점에서 세상을 바라보는 일. 그것이 미래를 여는 문명 미학”이라고 밝혔다.

 

조 이사장은 김 총장에게 “학문적 배경과 함께, 대학 보직을 훌륭하게 수행한 경험을 바탕으로 대학의 미래를 이끌어 주실 것으로 기대한다”며 “오늘의 인류사회는 전환적 과업을 요청한다. 대학이 늘 구성원과 함께하며 어려운 시기의 새 희망을 만들어 주길 바란다. 우리 모두의 꿈인 대학다운 미래 대학의 길, 경이로운 경희의 미래를 향한 열정과 실천을 함께 펼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진상 총장, “항상적 질문, 혁신적 전환 단초 되도록 경청, 탐색할 것”

 

임명장과 함께 전달된 경희의 유물 ‘The Relic of Kyung Hee Spirit’은 경희학원 설립자 미원(美源) 조영식 박사의 저서 ‘문화세계의 창조’ 초판본(1951년 발행)을 영구 보존한 것이다. 유물 보관함 옆면에는 미원의 철학을 함축한 시 제목 ‘눈을 들어 하늘을 보라, 땅을 보라’, 뒷면에는 ‘새천년 지구공동사회 대헌장’이 새겨져 있다.

 

이 유물에는 김 총장이 경희의 건학정신을 계승·발전시킬 것을 당부하는 의미가 담겨 있다. 경희의 건학정신은 ‘더 나은 인간’, ‘더 나은 세계’를 꿈꾸며 평화로운 지구사회, 풍요로운 미래 문명을 창달하는 것이 대학의 책무임을 강조한다.

 

김 총장은 ‘공명(共鳴)과 변전(變轉), 웅비(雄飛)하는 경희(慶熙)’라는 제목의 취임사에서 경희의 발전상을 돌아보며 문명 전환기에 시대적 난제를 해결하며 고등교육 기관으로서의 책무를 다할 ‘대학다운 미래 대학’을 위한 전략을 제시했다.

 

그는 주요 도전과제로 △전문적이고 민첩하며 열정적인 거버넌스 구축 △학과 간 장벽이 없는 교육과 다학제·다기관·다국가 협업 연구 △재정의 다변화와 디지털 전환 △경희 가치에 공명하는 소통 등을 꼽으며 “대학은 무엇인가, 우리는 어디에 있고 어디로 가야 하는가, 21세기 학생은 무엇을 배워야 하는가를 항상 질문하겠다. 항상적 질문이 혁신적 전환의 단초가 되도록 꾸준히 경청하고 탐색하고자 한다”며 다짐을 밝혔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인천시, 오는 13일 인천대공원에 인천하늘수가 찾아갑니다 인천광역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인천의 수돗물 인천하늘수의 안전성과 품질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오는 13일 인천대공원 문화마당에서 홍보캠페인 `인천하늘수 시민안전문화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인천광역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인천의 수돗물 인천하늘수의 안전성과 품질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오는 13일 인천대공원 문화마
  2. 통영시, 먹거리 관광산업화 본격시동 통영시와 더본코리아는 지난 11일 통영시청에서 먹거리 관광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천영기 통영시장과 더본코리아 백종원 대표 - 업무 협약 체결 천영기 통영시장과 더본코리아 백종원 대표가 직접 참석한 가운데 체결한 협약의 주요 내용은 ▶외식산업개발원 설립 및 운영 ▶큰발개 수산식품 특화마을(로컬
  3. 창녕군 우포따오기, 올해 첫 부화 성공 창녕군(군수 성낙인)은 천연기념물이자 멸종위기야생생물 2급인 우포따오기가 지난 10일, 첫 부화를 했다고 밝혔다. 창녕군은 천연기념물이자 멸종위기야생생물 2급인 우포따오기가 지난 10일, 첫 부화를 했다고 밝혔다.올해 처음으로 부화한 새끼따오기는 14년생 수컷과 17년생 암컷 번식 쌍이 지난달 14일 우포따오기복원센터 번식케이
  4. 도서관의 날, ‘도서관이 소장하고 있는 당신의 내일’ 확인하세요 문화체육관광부는 국가도서관위원회와 함께 4월 11일(목)부터 18일(금)까지 국립중앙도서관을 비롯한 전국 도서관에서 ‘2024 도서관의 날·도서관주간’ 행사를 펼친다.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12일 서울 서초구 국립중앙도서관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도서관의 날 기념식에 참석하기에 앞서 서초책있는거리 홍보 부스에...
  5. ‘케이-관광 우수상품개발 설명회’ 개최, 여행사와 지자체 등 200여 곳 참가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여행업협회와 함께 4월 12일(금), 롯데호텔 서울에서 ‘케이(K)-관광 우수상품개발 설명회’를 개최했다.  경기관광공사가 `케이(K)-관광 우수상품개발 설명회`에 참석해 경기도 비무장지대 테마 관광상품을 알리고 있다.코로나19 이후, 외래 관광객이 점차 늘어나면서 작년 외래 방한 관광객은 1,100만 명으로 ..
  6. 한국가스공사, 천연가스 생산시설 종합개선 워크숍 개최 한국가스공사(사장 최연혜)는 지난 4월 4일부터 5일까지 양일간 대구 본사에서 천연가스 생산시설 안정성 확보를 위한 `2024 LNG 생산기지 종합개선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한국가스공사(사장 최연혜)는 지난 4월 4일부터 5일까지 양일간 대구 본사에서 천연가스 생산시설 안정성 확보를 위한 `2024 LNG 생산기지 종합개선 워크숍...
  7. 2024 천안 K-컬처 박람회 푸드존 운영 천안시는 오는 5월 22일부터 26일까지 독립기념관에서 개최되는 ‘2024 천안 K-컬처 박람회’ 푸드존 운영을 위해 K-푸드에 알맞는 업소 20개소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천안시는 지난해 8월 독립기념관에서 `2023 천안 K-컬처 박람회`를 개최했다. 푸드존 선정은 지난 3월 참가 희망업소 공개 모집을 통하여 K-푸드를 대표하는 메뉴와 천안..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