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당근마켓, ‘2022 브랜드고객만족도(BCSI)’ 3년 연속 1위 선정
  • 김승희
  • 등록 2022-09-16 09:45:37

기사수정
  • 소비자 대상 브랜드 만족도 및 추천 의향 등 평가한 설문 조사에서 중고거래 부문 1위 수상

당근마켓이 건강한 중고거래 문화 조성과 자원 선순환의 가치를 인정받아 브랜드고객만족도 1위를 기록했다.

 

당근마켓

 

국내 대표 지역생활 커뮤니티 당근마켓(공동대표 김용현, 김재현)은 한국마케팅협회와 소비자평가에서 공동 주관하는 ‘2022 브랜드고객만족도(BCSI:Brand Customer Satisfaction Index)’ 조사에서 중고거래 부문 3년 연속 1위에 올랐다고 16일 밝혔다.

 

올해로 8회째를 맞이한 브랜드고객만족도는 소비자가 브랜드에 대해 느끼는 만족도 및 추천 의향을 기준으로 평가된다. 각 산업 군에서 모범적인 경영활동을 통해 시장 성과를 창출하고, 고객만족을 실천하는 브랜드를 파악해 이를 널리 알리는 데 의의를 두고 있으며, 이번 조사에는 전국 4112명의 소비자가 참여했다.

 

당근마켓은 올바른 거래 문화 확립과 이용자 간 안전 거래에 대한 의식을 고취시키는 운영 정책으로 이용자 보호에 만전을 기하고 있는 공로를 인정받았다. 특히 전 국민이 이용하는 하이퍼로컬 서비스로 성장을 이룬 동시에, 자원 나눔과 재사용을 장려해 이용자들의 일상에 새로운 가치를 되살렸다는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그동안 당근마켓은 신뢰, 존중, 윤리 3대 핵심 가치를 수호하며 건강한 커뮤니티 환경 조성에 힘을 쏟아왔다. 이에 이용자 보호를 위한 강도 높은 운영 정책을 바탕으로 △AI 머신러닝 기술, △필터링 키워드 정교화, △내부 운영인력 모니터링, △이용자 신고 제도 활성화 등 안전한 서비스 환경을 구축하기 위한 다각적 프로세스와 기술들을 고도화해 왔다. 더불어, ‘안전거래 캠페인 진행’, ‘중고거래 가이드라인 2.0 발표’, ‘중고거래 글쓰기 가이드 도입’ 등 이용자들이 ‘건강한 개인 간 거래 문화 만들기’에 적극적이고 자발적으로 동참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도 펼쳐 나가고 있다.

 

여러 기관들과 업무 협약을 통한 강도 높은 정책 구현도 주목된다. 대표적으로, 식약처와의 MOU를 통해 불법 거래 근절에 힘쓰고 있으며, 경찰청과 사이버 사기 피해 예방을 위한 제휴도 체결했다. 개인 간 거래 시장(C2C)에서 신뢰할 수 있는 거래 환경 조성을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국인터넷진흥원과 건강한 개인 간 거래 환경 조성을 위한 협력을 맺기도 했다.

 

당근마켓 김재현 공동대표는 “당근마켓이 국내 대표 하이퍼로컬 서비스로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력을 발휘하며 많은 이용자들에게 인정받고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이용자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따뜻하고, 건강한 지역 커뮤니티 서비스를 확대해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당근마켓은 매월 11일을 나눔의 날로 정하고 이용자들의 참여를 독려하며 이웃 간 따뜻한 나눔 문화를 확산시켰다. 지난 2021년에는 1억 5천 5백만 건의 이웃 간 거래와 나눔을 연결하며 중고거래를 통한 환경보호에 앞장서, ‘ESG 경영의 표본’이라는 평을 얻고 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최근 5년간 국유지 내 무단점유 2,474건 적발. 철거 등 개선 시급 지난해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의 별장이 국유지 무단점유로 논란이 된 가운데, 국유지 내 무단점유 시설이 2천여곳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이주환 의원(부산 연제구)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이주환 의원(부산 연제구)이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2018...
  2. 김도읍 의원, "1020세대 여성들 다이어트 약물 등 의약품 중독 `심각`" 다이어트 약물을 비롯해 진통제, 수면제 등 일상에서 흔히 접할 수 있는 약물을 무심코 복용했다가 의약품에 중독되거나 의존하게 되는 여성들이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1020세대 여성들의 의약품 중독(의존)이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나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는 지적이다.  김도읍 국회 법제사법위원장(국민의힘 부산 ...
  3. 이정문 의원, "방사능 감시 사각지대 통한 ‵방사능 우려 물품‵ 8,554톤 수입" 기준치 이상 방사능이 검출된 적 있는 동종 품목(방사능 우려 물품)들이 방사능 감시기 미설치 공ㆍ항만을 통해 수입된 규모가 8,554톤(약 23억원)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방사능 검사 사각지대로 ‵방사능 우려 물품‵들이 무방비하게 수입되고 있는 것이다. 국회 과방위원회 이정문 의원(더불어민주당, 충남 천안병)국회 과방위원
  4. 김영진 의원, `골프붐`에 급증한 골프장...농약 사용 200톤 넘겨 `역대 최대` 코로나19를 기점으로 국내에서 골프붐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골프 인구 급증과 관련 시설 이용 증가 등의 영향으로 전국 골프장의 농약 사용량이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김영진 의원(더불어민주당, 수원병)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김영진 의원(더불어민주당, 수원병)이 환경부로부터 제출받은 ‘골프장 농약사용...
  5. 전동킥보드 단속 1년, 月평균 1만건 위반…하루에 무면허‧음주운전 적발만 약50건 지난달 말 만취 상태의 한 50대 남성이 안전모를 착용하지 않고 전동킥보드를 타다 넘어져 다친 뒤, 다음 날 숨진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전동킥보드 사고가 급증하면서 지난해 5월, 원동기 면허나 운전면허를 소지한 사람만 ‘전동킥보드’를 탈 수 있도록 도로교통법 규정이 강화됐지만, 위험천만한 주행으로 인한 사고가 빈번...
  6. 은행권 금융사고 반복…최근 6년간 횡령 등 1,982억에 달해 최근 6년간(2017~2022.7) 시중은행의 금융사고(횡령 및 유용·사기·배임·도난 및 피탈) 건수가 총 210건, 금액은 1,982억원에 달했다.  강병원 의원사고 유형을 살펴보면 동기간 횡령 및 유용이 114건(1,009억원)으로 가장 많았고 사기가 67건(869억원), 배임이 20건(99억원), 도난 및 피탈 9건(3억 8천만원)순이었다.  금융사고가 많이 ...
  7. 구로구, 중소벤처기업 판로 확대 지원 나선다 구로구가 중소벤처기업의 판로 확대와 역량 강화를 지원한다. 구로구는 벤처기업협회와 연계해 관내 중소벤처기업의 판로 확대를 위한 맞춤형 마케팅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구로구는 벤처기업협회와 연계해 관내 중소벤처기업의 판로 확대를 위한 맞춤형 마케팅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사업은 관내 기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