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유한대학교, 수도권 서남부 IT 융합 웰니스 서비스 선도대학 꿈꿔
  • 김은미
  • 등록 2022-07-26 17:13:16

기사수정
  • 유한대학교, 25일 가족회사 융합산업협의회 기업간담회 개최
  • 웰니스 바이오헬스, 웰니스 리빙, 웰니스 ICC구축, 3개 분과 신설

유한대학교가 25일 유재라관 5층 컨퍼런스실에서 `2022학년도 유한대학교 가족회사 융합산업협의회 산학협력 활성화를 위한 기업간담회`를 가졌다.

 

유한대학교가 25일 유재라관 5층 컨퍼런스실에서 `2022학년도 유한대학교 가족회사 융합산업협의회 산학협력 활성화를 위한 기업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유한대학교 가족회사 융합산업협의회에서는 김현중 총장과 채희철 디에이치라이팅 대표이사 등 30여 명의 대학 관계자 및 협의회 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신규위원 위촉과 함께 산학협력의 지속적인 상생발전과 지역경제 발전을 다짐했다.

 

신규 위촉된 위원은 이승수 ㈜탑에어 대표이사, 임재학 비바코리아 대표이사, 모상현 바이오에프디엔씨 대표이사, 조영득 씨와이 대표이사, 이제현 다인바이오 대표이사, 김기수 실버컴 대표, 이기범 인천테크노파크 바이오산업 센터장 등 7명이 새롭게 위촉되었다.

 

유한대학교는 올해 기계전기전자학부, IT학부, 디자인학부, 지식서비스학부, 지식서비스학부, 건강생명학부 등 5개 학부를 개편하고, 가족회사 융합산업협의회에도 학부별 산업분야별 10개 분과를 새롭게 조직화했다. 특히, 웰니스 바이오헬스, 웰니스 리빙, 웰니스 안전 등 웰니스 ICC를 구축하여, 3개 분과를 신설했다. 웰니스 ICC구축은 LINC 3.0 사업을 위해 만들어진 분과로 IT융합 웰니스 서비스 분야 산학협력 선도모델을 통한 혁신적 4C(협업·창의·신뢰·도전) 인재 양성을 위한 체계적인 역량기반을 마련했다.

 

유한대학교 김현중 총장은 “가족회사 융합산업협의회와의 협력을 통해 산학협력과 평생교육 분야가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하며, 이를 바탕으로 유한대학교가 수도권 서남부 IT 융합 웰니스 서비스 분야 산학협력 선도대학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기 위하여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가족회사 융합산업협의회장 채희철 디에이치라이팅 대표이사는 “가족회사 융합산업협의회의 활발한 산학협력 모델을 개발하고 가족회사 간 상호방문을 추진하는 등 기업에 필요한 인재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을 강화할 것을 다짐한다”고 말했다.

 

한편, 유한대학교는 최근 전문대학 혁신지원사업(2022~2024) 선정, 신사업분야 특화 선도전문대학 지원사업 선정, 고숙련일학습병행 운영기관 선정, 재학생단계 일학습병행 운영기관 선정, 국무총리 표창 3회 수상 등 각종 정부지원 사업에 선정돼 명실상부 대내·외적으로 실무중심대학으로 인정받고 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카카오는 MBK와 거래 중단하고 매각 철회해야 한다” 카카오 공동체 노동조합 크루유니언과 전국대리운전노동조합은 10일 서울 중구 상연재에서 ‘카카오모빌리티 매각철회 및 성실 단체교섭 촉구’ 기자회견을 열고 “카카오는 카카오모빌리티 매각유보에서 나아가 MBK와 거래를 중단하고 매각을 철회해야 한다”고 밝혔다. 카카오 공동체 노동조합 크루유니언과 전국대리운
  2. 국세청, 집중호우 피해 납세자에 법인세 등 납부기한 연장 국세청이 서울, 경기, 강원 지역에 집중된 ‘물폭탄’으로 인해 피해를 본 납세자에 대해 세금 납부 기한 연장과 세무조사 연기 등 세정지원을 한다. 국세청은 10일 집중호우 피해로 어려움을 겪는 납세자가 종합소득세, 법인세, 부가가치세 등의 신고·납부 기한 연장을 신청하면 최대 9개월까지 연장을 허용한다고 밝혔다. ...
  3. 우리 조선업계 지난달 세계 선박수주 절반이상 ‘싹쓸이’ 조선업계 하청업계 노동자들의 임금 인상 투쟁 등 심한 파고 속에서도 우리나라 조선업계가 지난달 세계 선박 발주량의 절반 이상을 석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런 기세를 유지하는 덕분에 선박 수주 물량에서 지난 5월부터 3개월 연속 중국을 제치고 세계 1위를 차지했다. 10일 영국의 조선·해운 시황 분석 기관 클락슨리서치에...
  4. 올해 물가 5%대 가능성 커져...1~7월 물가 4.9% 올라 물가오름세가 우리 경제의 아킬레스건이 되고 있다. ‘장바구니 물가’ ‘밥상 물가’가 급격하게 오르면서 서민경제의 주름을 더욱 깊게 하고 있다. 근로자들은 오르는 물가에 생활비 씀씀이가 커지자 임금을 올려달라고 아우성이다.  올해 1~7월 물가가 4.9% 오르면서 연간 물가 상승률이 5%를 넘을 가능성이 커졌다. 연간 물...
  5. “원청업체가 교섭에 직접 나서야 한다” 민주노총은 10일 오전 서울 중구 민주노총 교육장에서 ‘제2의 대우조선해양 방지! 진짜 사장, 원청 교섭불응 규탄’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민주노총은 10일 오전 서울 중구 민주노총 교육장에서 `제2의 대우조선해양 방지! 진짜 사장, 원청 교섭불응 규탄` 기자회견을 진행했다.민주노총은 기자회견에서 “제2의 대우조선해양
  6. 정부, 경제위기 극복 및 사회통합을 위한 광복절 특별사면 실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등 경제인들이 8·15광복절 특별사면으로 복권됐다. 이명박 전 대통령과 김경수 전 경남지사 등 정치인들은 `민생과 경제회복 중점`이라는 특별사면 기조에 따라 특사 명단에서 빠졌다. 정부는 12일 광복절을 맞아 이들을 비롯한 서민생계형 형사범 · 주요 경제인 · 노사관계자 · 특..
  7. 금융위, 불법공매도 처벌 강화한다 금융위원회는 불법 공매도 등의 행위를 적발하여 처벌을 강화하기로 했고, 90일 이상 공매도 대차 보고의무를 부과한다는 방침이다. 금융위는 또 대주주와 임원이 주식을 매도할 때 처분계획을 사전에 공시하도록 하는 의무 부과를 추진하기로 했다.  김주현 금융위원장은 8일 오후 대통령실에서 ‘위기 선제대응 + 위기 넘어 금융...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