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화물연대 파업, 경제에 ‘일파만파’
  • 김석규
  • 등록 2022-06-14 09:17:22

기사수정
  • 산업계 동맥 경화 심화되면서 피해 ‘눈덩이’

화물연대본부 총파업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국내 물류 동맥이 심하게 경색 현상을 보이면서 산업계 피해가 눈덩이처럼 커지고 있다.

 

우선 포스코는 13일 오전 7시부터 포항제철소 내 선재공장과 냉연공장 가동을 중단했다. 이 철강회사는 지난 7일 화물연대 파업 시작 이후 매일 약 2만t의 제품을 화물차에 싣지 못하면서 창고가 가득 차 도로나 공장 주변에 적재해 왔다.

 

화물연대본부 총파업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국내 물류 동맥이 심하게 경색 현상을 보이면서 산업계 피해가 눈덩이처럼 커지고 있다.현대제철 포항공장과 당진제철소는 화물연대 파업에 따라 각각 매일 9000t과 1만8000t의 철강제품을 출하하지 못하고 공장 내부에 쌓아 놓고 있다.

 

충남 서산시 대산 석유화학단지에서도 출하가 거의 중단된 상태다. LG화학은 내수와 수출용 등 하루 7000t 가량의 제품(컨테이너 등 353대 분량) 반출이 사실상 막혔다. 공장 내 야적 가능 물량이 2만t 정도인데, 현재 1만t을 초과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화물연대 총파업 관련 물류 차질로 업계에 약 1조5868억원의 피해가 발생했다고 분석했다. 다른 업계의 직·간접 손해까지 합하면, 피해 규모가 더 늘어날 것으로 추정했다.

 

화물연대와 국토교통부는 전날 8시간 넘게 진행된 4차 교섭에서도 뚜렷한 협상 진전을 이루지 못해 사태 장기화 우려가 커지고 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서울시, `1인가구 병원동행` 이용시민 3천명 돌파…"OX퀴즈 풀고 선물받자" # 휠체어 없이는 바깥출입이 어려운 지체장애인 J씨는 코로나 백신접종을 위해 서울시의 ‘1인가구 병원 안심동행서비스’를 신청했다. 오랫동안 외출을 하지 않으면서 휠체어를 사용하지 않아 타이어 바람이 빠진 지 6개월이 지났지만 집 근처에 수리점이 없어 난감한 상황이었는데, 병원 동행매니저가 장애인자립센터까지 휠체어를...
  2. 배현진 의원, 송파 잠실동 토지거래허가구역 재지정 강력 반대 배현진 의원(송파을)은 서울시가 송파구 잠실동 토지거래허가제 재지정 상정을 예정한 데 대해 토지거래허가제의 부작용과 위헌적 요소를 비판하며 지난 14일 서울시에 반대의견을 표명했다. 배현진 의원(송파을)은 서울시가 송파구 잠실동 토지거래허가제 재지정 상정을 예정한 데 대해 토지거래허가제의 부작용과 위헌적 요소를 비판...
  3. LG에너지솔루션, 원통형 배터리 생산 설비 확대 LG에너지솔루션은 14일 충북 오창공장에 7300억원을 투자해 13GWh(기가와트시) 규모의 원통형 배터리 생산 설비 증설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 회사는 증설된 설비를 통해 내년 하반기 배터리 양산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LG에너지솔루션은 오창 2공장에 5800억원을 투자해 9GWh 규모의 4680 원통형 배터리 생산 설비를 확대하고, 오창 ...
  4. 간호법 제정되면 “적정 업무 기준 마련으로 ‘환자 안전’ 강화된다” 간호법이 제정되면 환자 안전을 위해 간호사들에게 적정 업무 기준이 마련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됐다. 또 간호사가 타 직역의 업무를 침해하는 것이 아니라 본연의 업무인 환자 간호에 집중할 수 있게 된다는 주장이 나왔다.  간호법이 제정되면 환자 안전을 위해 간호사들의 적정 업무 기준이 마련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됐다. 대한간
  5. “정부는 고용유지지원금 연장 등 논의해야 한다" 민주노총 조합원들은 15일 서울 용산구 대통령실 인근에서 ‘코로나19 일터회복을 위한 고용유지지원금 연장과 제도 개선 촉구 기자회견’을 가졌다 민주노총 조합원들은 15일 서울 용산구 대통령실 인근에서 `코로나19 일터회복을 위한 고용유지지원금 연장과 제도 개선 촉구 기자회견`을 가졌다기자회견에서 이들은 “정부
  6. “`돌봄 사회`로의 전환이 필요하다” 참여연대, 민주노총, 행동하는간호사회, 정치하는엄마들 등 시민단체는 15일 서울 용산구 대통령실 앞에서 `돌봄 공공성 확보와 돌봄권 실현을 위한 시민연대` 발족을 선언했다. 참여연대, 민주노총, 행동하는간호사회, 정치하는엄마들 등 시민단체는 15일 서울 용산구 대통령실 앞에서 `돌봄 공공성 확보와 돌봄권 실현을 위한 시민연
  7. 환경과학원, 온실가스 배출량 국제적 인정체계 본격 가동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은 6월 16일부터 30일까지 국내 15개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 검증기관을 대상으로 `온실가스 배출량 검증기관 인정신청`을 접수한다고 밝혔다.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은 6월 16일부터 30일까지 국내 15개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 검증기관을 대상으로 `온실가스 배출량 검증기관 인정신청`을 접수이번 `...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