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가사근로자의 고용개선 등에 관한 법률 시행령안, 국무회의 의결
  • 김은미
  • 등록 2022-05-27 10:18:45

기사수정
  • 가사서비스 제공기관 인증 요건, 가사근로자의 유급휴일 및 연차 유급휴가 등 구체적 기준 규정

정부는 5월 26일(목) 국무회의에서 고용노동부 소관 법령안인 "가사근로자의 고용개선 등에 관한 법률 시행령" 안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가사근로자의 고용개선 등에 관한 법률 시행령안, 국무회의 의결이번 제정은 "가사근로자의 고용개선 등에 관한 법률" 제정(`21.6.15.)에 따라 도입되는 가사서비스 제공기관 인증제도가 차질 없이 시행되도록 하기 위한 것이다.

 

올해 6월 16일부터 시행되는 시행령 제정안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시행령은 법률에서 위임한 가사서비스 제공기관의 인증 요건과 관련하여, ①가사근로자를 5명 이상 상시 고용하고, ②가사근로자에 대하여 고용보험.산재보험.국민건강보험.국민연금 등 4대 사회보험에 가입하고, ③가사근로자에게 최저임금 이상의 임금을 지급할 것을 규정했다.


또한, 관리인력, 5천만원 이상의 자본금, 전용면적 10제곱미터 이상의 사무실을 갖추고, 타 법에 따른 가사서비스 제공과 구분하여 운영할 것 등을 규정했다.

이러한 가사서비스 제공기관의 인증 요건에 따라 가사서비스 제공기관이 내실 있게 운영되어, 가사서비스 이용자는 더욱 믿을 수 있는 가사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가사근로자의 근로조건과 관련해서는, 근로계약서에 가사서비스 제공 가능 요일 또는 날짜, 시간대, 지역 등을 명시하게 하여 업무 범위를 명확하게 하고, 가사서비스 제공기관과 가사근로자 간 갈등을 예방할 수 있게 했다.

 

또한 가사서비스 제공기관의 사용자는 가사근로자가 실제 근로한 시간을 기준으로 "근로기준법"에 준하는 수준의 유급휴일 및 연차 유급휴가를 주도록 규정했다.

 

사용자는 가사근로자가 1주간 고지받은 서비스 제공 시간을 실제로 근로한 경우 근로시간에 비례하여 유급휴일을 주어야 하고, 근로한 기간에 따라 가사근로자에게 연차 유급휴가를 주어야 한다.

정부는 6월 16일 가사근로자법 시행을 앞두고 정부 지원 컨설팅 등을 통해 역량 있는 많은 기관이 더욱 쉽게 가사서비스 제공기관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으며, 가사서비스 제공기관이 되기를 희망하는 기관들에게 5월 중 권역별 설명회를 개최하여 인증신청 방법 등을 안내하고 있다고 밝혔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서울시, `1인가구 병원동행` 이용시민 3천명 돌파…"OX퀴즈 풀고 선물받자" # 휠체어 없이는 바깥출입이 어려운 지체장애인 J씨는 코로나 백신접종을 위해 서울시의 ‘1인가구 병원 안심동행서비스’를 신청했다. 오랫동안 외출을 하지 않으면서 휠체어를 사용하지 않아 타이어 바람이 빠진 지 6개월이 지났지만 집 근처에 수리점이 없어 난감한 상황이었는데, 병원 동행매니저가 장애인자립센터까지 휠체어를...
  2. ‘산은 본점 지방 이전 결사 반대’ KDB산업은행 노동조합이 17일 서울 여의도 산은 본점 로비에서 ‘산업은행 본점 부산이전 추진 관련 회장 내정자 및 정부 입장 표명 촉구 기자회견’을 개최하고 본점의 부산 이전 방침에 대해 강력하게 반대하고 나섰다.   KDB산업은행 노동조합이 17일 서울 여의도 산은 본점 로비에서 `산업은행 본점 부산이전 추진 관련 회장 ...
  3. 기름값 오름세의 끝은?... 경유 ℓ당 2100원 선 뚫어 국제유가 공급 차질이 장기화되면서 기름값 오름세가 심상치 않다.  17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7일 오전 9시10분 기준 전국 주유소의 경유 평균 판매가격은 전날보다 4.63원 오른 ℓ당 2100.73원을 나타냈다.  연일 최고가 신기록을 쓰고 있는 국내 경유 가격이 ℓ당 2100원 선을 돌파한 것이다. 휘발유 가격도...
  4. 오르는 금리... 은행 대출자 커지는 부담 미국발 금리상승기조가 확대되면서 국내 금리가 상향으로 움직이자 변동금리로 은행 대출을 받은 소비자의 이자 부담이 늘어날 조짐이다.   15일 전국은행연합회는 지난달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를 한 달 전보다 0.14%포인트 오른 1.98%로 공시했다. 이는 지난 2019년 1월(1.99%) 이후 3년 5개월 만에 최고치다....
  5. ‘최호권 영등포구청장 당선인 인수위원회’ 공식 출범…힘찬 도약 다짐 서울시 영등포구는 민선8기 구정을 이끌 최호권 당선인의 ‘영등포구청장직 인수위원회’가 14일 공식 출범한 데 이어, 영등포구청 별관 대강당에서 인수위 현판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영등포구 민선8기 구정을 이끌 최호권 당선인의 `영등포구청장직 인수위원회`가 영등포구청 별관 대강당에서 인수위
  6. “배달 전 폭염 ‧ 태풍 등 기상상황 미리 체크 하세요” 안전보건공단(이하‘공단’)은 기상청과 배달, 택배 등 플랫폼종사자의 안전증진을 위한‘위험기상정보 영상’을 제작·송출한다. 위험기상정보 영상 예시위험기상정보 영상은 편당 약 15초 분량으로, 플랫폼 종사자가 업무용 앱을 실행할 때 함께 표출된다. 해당 지역의 폭염, 태풍 등 위험기상 상황을 사전에 인지하고...
  7. 4호선 미아역 100m 앞 260세대, 24층 주상복합 들어선다 4호선 미아역 100m 앞 역세권에 24층 규모, 260세대의 주상복합 건물이 들어선다. 올해 하반기 건축허가를 거쳐 `26년에 준공될 예정이다.  4호선 미아역 100m 앞 역세권에 24층 규모, 260세대의 주상복합 건물이 들어선다. 서울시는 6월 14일 .14. 열린 제12차 건축위원회에서 강북구 미아동 194-2번지 일대의 미아역세권 주상복합건축물에 대한 건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