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환경부, P4G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 `시민사회 특별세션` 개최
  • 이성헌
  • 등록 2021-05-26 09:04:15

기사수정
  • ‘누구도 소외되지 않도록 한다’ 유엔 2030 지속가능발전목표 기본정신 바탕
  • 한정애 장관 및 시민사회 다양한 대표들 참여

환경부는 시민사회와 공동으로 25일 오후 10시부터 2시간 동안 온라인 중계방영 방식으로 ‘2021 피포지(P4G)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 시민사회 특별세션’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환경부는 시민사회와 공동으로 25일 `2021 피포지(P4G)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 시민사회 특별세션`을 개최했다. 사진은 20일 G7 기후 · 환경 장관회의 참석 당시. (사진=환경부)

피포지(P4G, Partnering for Green Growth and the Global Goals 2030)는 녹색성장과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를 의미하며, 전 세계 공공・민간 기관의 협력 확대를 통해 녹색성장과 2030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가속화를 위한 다자협력 창구로 우리나라, 덴마크 등 12개국이 참여한다.

 

이번 행사는 ‘누구도 소외되지 않도록 한다’는 유엔 2030 지속가능발전목표(SDGs)의 기본정신을 바탕으로, 피포지(P4G) 의사결정 과정에서 시민사회 참여의 중요성을 알리고자 ’2021 P4G정상회의 대응 한국민간위원회(이하 민간위원회)‘와 협력해 마련됐다.

 

행사는 2021 피포지(P4G) 서울 정상회의 공식 홈페이지와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온라인으로 중계방영됐다.

 

한정애 환경부 장관을 비롯해 인도의 환경운동가인 반다나 시바(Vandana Shiva) 세계화국제포럼 상임이사, 문석진 전국사회연대경제지방정부협의회 회장 등 시민사회의 다양한 대표들이 참여했다.

 

반다나 시바 세계화국제포럼 상임이사는 “진정한 녹색 경제는 자연의 법을 따라야 하며, 지구의 한계를 존중하며 살아가고 정의롭고 공평하게 자원을 공유할 때 진정한 녹색전환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문석진 전국사회연대경제지방정부협의회장은 “시민들 스스로 문제를 인식하고 정책 결정에 참여하며 공공서비스를 제공하는 집행과정을 확인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는 중앙 및 지방 정부와 시민사회가 힘을 합쳐야 한다”고 강조했다.

 

행사는 ‘풀뿌리 시민사회 참여를 통한 정의로운 녹색 회복’을 주제로 축사, 시민사회 대담, 풀뿌리 민·관 협력 사례 소개, 시민사회 성명서 발표를 끝으로 마무리됐다.

 

시민사회 대담에서는 란자 셍굽타(Ranja Sengupta) 제3세계네트워크 수석연구원, 사비에르 오찬디아노(Xabier Ochandiano) 빌바오 시의원, 윤경효 민간위원회 집행위원장 등이 참석해 포용적인 녹색 전환을 위해 피포지(P4G)가 나아가야 할 방향과 민·관 협력에서 시민사회의 참여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한정애 환경부 장관은 영상축사를 통해 “국제사회가 새로 맞이하고 있는 탄소중립 시대에, 기후변화 대응의 핵심 역할을 하는 시민사회가 중심이 돼 특별세션을 개최하게 된 것은 큰 의미가 있다”면서, “무엇보다 기후행동을 위한 시민들의 다양한 실천활동이 모여 탄소중립 사회를 만들 수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이번 특별세션에서 시민사회의 역할 및 참여를 확대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이 논의돼, 시민사회와 피포지(P4G)의 협력이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국토부, 금산·부산·태백·파주·통영 민관협력형 노후주택 지원사업지 선정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이하 위원회), 주택도시보증공사, 한국해비타트, KCC, 코맥스, 신한벽지는 새뜰마을 사업 지역 내 민관협력형 노후주택개선 지원사업을 차질 없이 시행하기 위한 관계기관 간 업무협약을 3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새뜰마을 사업 시행 전, 후 (사진=국토교통부)새뜰마을 사업은 달동네 등 도
  2. 서울시, `사료곤충` 공익가치 향상 협력 포럼 3일 개최 서울대공원은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자연환경국민신탁과 3일 서울대공원 동행라운지에서 `사료곤충의 공익가치 향상 협력 포럼`을 연다고 전했다.서울대공원은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자연환경국민신탁과 3일 서울대공원 동행라운지에서 ‘사료곤충의 공익가치 향상 협력 포럼’을 연다고 전했다. 이번 포럼은 지
  3. 복지부, 금연교육 받으면 `흡연 과태료 감면’ 시행 1년간 5393명 혜택 지난해 6월 4일부터 시행된 `흡연 과태료 감면제도`에 참여한 5393명이 과태료를 감면받았다.4일 보건복지부(이하 복지부)에 따르면 지난 1년간 금연교육이나 금연지원서비스에 8824명이 참여했으며, 이 가운데 5393명이 최종적으로 과태료 감면을 받았다. 대상자들이 신청한 서비스를 유형별로 보면 금연교육 3917건 44.4%, 금연상담전화 3653
  4. 식약처, 아이스크림·젤리 모양 화장품 주의 당부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는 화장품을 컵케이크, 도넛, 우유 등 식품과 유사한 형태로 제조·판매하는 제품의 안전 우려가 늘어남에 따라, 현재 진행 중인 `화장품법` 개정 전이라도 화장품 업계의 준수를 요청하고 소비자들의 주의가 필요함을 안내한다고 전했다. 최근 인지도 높은 식품의 형태·냄새·색깔·크
  5. 서울시, 백신 접종 어르신 경로당·노인복지관 이용 가능 서울시는 코로나19 백신접종을 받은 어르신이라면 노인복지관, 경로당 등 노인복지시설 이용이 보다 자유로워진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코로나19 백신접종을 받은 어르신이라면 노인복지관, 경로당 등 노인복지시설 이용이 보다 자유로워진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중단됐던 대면‧활동 프로그램이 백신접종 어르신에 한해 재개된다. ▲...
  6. 중기부, 글로벌 기업 협업 프로그램 참여 기업 모집 중소벤처기업부는 `글로벌 기업 협업 프로그램(2차)`에 참여할 기업을 4일부터 25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글로벌 기업 협업 프로그램(2차)‘에 참여할 기업을 4일부터 25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글로벌 기업 협업 프로그램‘은 정부의 사업화 자금 지원과 글로벌 기업의 플랫폼을 활
  7. 민주노총, 삼성물산 산재사망사고 규탄 "대책 마련 시급" 민주노총 경기도본부(이하 경기본부)는 4일 오후 고덕 삼성반도체건설현장 산재사망 원청사 삼성물산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다단계 하청, 잇따른 산재사망사고, 기업의 살인"을 멈춰야 한다고 비판했다. 민주노총 경기도본부는 4일 오후 삼성물산 남문 2게이트 앞에서 `고덕 삼성반도체건설현장 산재사망 원청사 삼성물산 규탄 ...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