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서울시 최초 그룹 홈 형식 요양원 `시립마포 실버케어센터` 준공…7월 개관
  • 김은미
  • 등록 2022-06-24 14:53:26

기사수정
  • 국내 최고 수준 시설, 공덕동 창업허브 단지 내 지상 4층, 연면적 12,271㎡, 170명 수용
  • 3~4개 병실 하나로 묶어 공동이용 공간 함께 배치, 가족 분위기 유대감 형성 기대
  • “어르신 양질의 돌봄서비스 제공, 초고령화 사회 공공요양시설 확충에 탄력받을 것”

서울시는 시 최초로 그룹 홈(Group Home) 형식의 어르신 돌봄을 위한 공공 실버케어센터 ‘시립마포 실버케어센터’를 6월말 공덕역 인근 창업허브 단지 내에 준공하고, 준비작업을 거쳐 오는 7월 개관한다고 24일 밝혔다.

 

서울시 최초 그룹 홈 형식 요양원 `시립마포 실버케어센터` 준공...7월 개관

노인요양시설 건립사업은 초고령화 시대를 대비하여 서울시가 진행하고 있는 공공서비스 확대 대책의 하나로 치매·중풍 등 노인성 질환으로 어려움을 겪는 어르신에게 양질의 돌봄서비스 제공 및 부양가족의 부담을 감경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다.

 

시립마포 실버케어센터는 국내 최고 수준의 시설로 공덕동 창업허브 단지 내에 연면적 12,271㎡, 지상 4층 규모로 데이케어센터 50인, 노인요양실 120병상으로 총 170명을 수용할 수 있다.

 

지상 1층은 데이케어센터와 사무실, 원장실, 자원봉사자실 등 관리공간이 들어선다. 주·야간에 입·퇴소가 용이하도록 데이케어센터를 1층에 배치하고 별도로 출입구를 두었다. 또한 지역주민과 함께 이용할 수 있도록 공유라운지 및 카페도 설치된다.

 

지상 2~3층에는 요양실, 치매전담치료실이 들어서며, 1인실 4개소, 2인실 4개소, 4인실 27개소로 구성된다. 4층은 직원식당 및 휴게실이 들어선다.

 

국내 최고 수준의 실버케어센터로 서울시 최초로 완성한 그룹홈(Group Home) 형식의 공공 실버케어센터이다. 3~4개의 병실을 하나로 묶어 공동 독서와 식사, 놀이를 할 수 있는 마당, 마루 등의 공동이용 공간과 함께 배치되어 가족 같은 분위기 속에서 어르신 간의 유대감이 형성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복도와 양옆에 침실(병상)이 있고 TV를 시청하는 공동 거실공간과 약간의 프로그램실로 구성된 기존 실버케어센터 시설과 차별화된다.

 

벽돌로 마감된 다섯 개의 집이 모여 하나의 마을을 만드는 모습을 형상화하여 집과 같은 따뜻하고 아늑한 동네의 느낌을 준다.

 

외부에서 보면 경사지붕으로 된 5개의 건물이 모여 있는 것처럼 보이지만 내부로 들어가면 하나의 공간(건물)으로 이루어져 있다. 이는 입소자에게 집과 같은 따뜻하고 아늑한 동네의 느낌을 부여여 정서적인 안정감을 준다.

 

이정화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아름답고 수준 높은 건축으로 지역사회에서 환영받고 있다. 국내 최고 수준의 시설로 어르신들에게 양질의 돌봄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초고령화 사회를 대비하여 서울시가 진행하고 있는 공공요양시설 확충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서울시, `1인가구 병원동행` 이용시민 3천명 돌파…"OX퀴즈 풀고 선물받자" # 휠체어 없이는 바깥출입이 어려운 지체장애인 J씨는 코로나 백신접종을 위해 서울시의 ‘1인가구 병원 안심동행서비스’를 신청했다. 오랫동안 외출을 하지 않으면서 휠체어를 사용하지 않아 타이어 바람이 빠진 지 6개월이 지났지만 집 근처에 수리점이 없어 난감한 상황이었는데, 병원 동행매니저가 장애인자립센터까지 휠체어를...
  2. ‘산은 본점 지방 이전 결사 반대’ KDB산업은행 노동조합이 17일 서울 여의도 산은 본점 로비에서 ‘산업은행 본점 부산이전 추진 관련 회장 내정자 및 정부 입장 표명 촉구 기자회견’을 개최하고 본점의 부산 이전 방침에 대해 강력하게 반대하고 나섰다.   KDB산업은행 노동조합이 17일 서울 여의도 산은 본점 로비에서 `산업은행 본점 부산이전 추진 관련 회장 ...
  3. 기름값 오름세의 끝은?... 경유 ℓ당 2100원 선 뚫어 국제유가 공급 차질이 장기화되면서 기름값 오름세가 심상치 않다.  17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7일 오전 9시10분 기준 전국 주유소의 경유 평균 판매가격은 전날보다 4.63원 오른 ℓ당 2100.73원을 나타냈다.  연일 최고가 신기록을 쓰고 있는 국내 경유 가격이 ℓ당 2100원 선을 돌파한 것이다. 휘발유 가격도...
  4. 오르는 금리... 은행 대출자 커지는 부담 미국발 금리상승기조가 확대되면서 국내 금리가 상향으로 움직이자 변동금리로 은행 대출을 받은 소비자의 이자 부담이 늘어날 조짐이다.   15일 전국은행연합회는 지난달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를 한 달 전보다 0.14%포인트 오른 1.98%로 공시했다. 이는 지난 2019년 1월(1.99%) 이후 3년 5개월 만에 최고치다....
  5. ‘최호권 영등포구청장 당선인 인수위원회’ 공식 출범…힘찬 도약 다짐 서울시 영등포구는 민선8기 구정을 이끌 최호권 당선인의 ‘영등포구청장직 인수위원회’가 14일 공식 출범한 데 이어, 영등포구청 별관 대강당에서 인수위 현판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영등포구 민선8기 구정을 이끌 최호권 당선인의 `영등포구청장직 인수위원회`가 영등포구청 별관 대강당에서 인수위
  6. “배달 전 폭염 ‧ 태풍 등 기상상황 미리 체크 하세요” 안전보건공단(이하‘공단’)은 기상청과 배달, 택배 등 플랫폼종사자의 안전증진을 위한‘위험기상정보 영상’을 제작·송출한다. 위험기상정보 영상 예시위험기상정보 영상은 편당 약 15초 분량으로, 플랫폼 종사자가 업무용 앱을 실행할 때 함께 표출된다. 해당 지역의 폭염, 태풍 등 위험기상 상황을 사전에 인지하고...
  7. 4호선 미아역 100m 앞 260세대, 24층 주상복합 들어선다 4호선 미아역 100m 앞 역세권에 24층 규모, 260세대의 주상복합 건물이 들어선다. 올해 하반기 건축허가를 거쳐 `26년에 준공될 예정이다.  4호선 미아역 100m 앞 역세권에 24층 규모, 260세대의 주상복합 건물이 들어선다. 서울시는 6월 14일 .14. 열린 제12차 건축위원회에서 강북구 미아동 194-2번지 일대의 미아역세권 주상복합건축물에 대한 건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