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서울 동작구 학부모 모임, `멈춰, 마약마케팅!` 캠페인 전개
  • 강재순
  • 등록 2022-06-23 09:35:24

기사수정

오는 26일 ‘세계마약퇴치의 날’을 맞이하여 22일 국회 소통관에서는 `멈춰, 마약마케팅!` 캠페인에 관한 기자회견이 열렸다.

 

오는 26일 `세계마약퇴치의 날`을 맞이하여 22일 국회 소통관에서는 `멈춰, 마약마케팅!` 캠페인에 관한 기자회견이 열렸다.이 캠페인은 서울 동작구 학부모 모임과 국민의힘 동작갑 당협위원회 주도로 이뤄졌다.

 

이들은 마약커피, 마약베개, 마약이불 등 음식과 물건에 `마약`을 붙여 우리 일상에 거부감 없이 침투하고 있는 상황, 특히 청소년들이 부지불식간에 마약이라는 단어에 친숙해지고 왜곡된 인식을 갖게 될 것을 우려해 행동에 나섰다고 전했다.

 

아울러 최근 이커머스 업체들에 `마약`을 검색 금지어로 설정해 줄 것을 요청하는 서한을 전달했다. 이후 쿠팡을 비롯해 옥션, G마켓 등이 이에 공감하면서 마약을 검색 금지어로 설정했다고 부연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새정부 에너지정책 기후위기에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없어” 기후위기비상행동, 석탄을넘어서, 탈핵시민행동 등 환경단체들은 21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윤석열 정부 에너지 정책-안전하고 정의로운 에너지전환 원칙 수립 촉구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기후위기비상행동, 석탄을넘어서, 탈핵시민행동 등 환경단체들은 21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윤석열 정부 에너지 정
  2. 분양가 상한제 등 합리화로 주택공급 촉진한다 국토교통부는 6월 21일 제1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에서 ‘분양가 제도 운영 합리화 방안’을 논의‧확정하였다.  국토교통부는 6월 21일 제1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에서 `분양가 제도 운영 합리화 방안`을 확정하였다.분양가상한제 및 고분양가 심사제도는 그간 신축 주택의 저렴한 공급등에 기여해 왔으나, 정비사업 필수 비용을
  3. 김남국 의원, 지역 상생 발전 위한 대부도 클린 수호대 사업 확약 더불어민주당 김남국 의원(안산단원을)이 21일 오전 단원구 지역사무실에서 대부동 주민과 한국남동발전 영흥발전본부의 지역 상생발전을 위한 `대부도 클린 수호대 사업` 지원 확약식을 가졌다. 김남국 의원이 21일 오전 단원구 지역사무실에서 `대부도 클린 수호대 사업` 지원 확약식을 가졌다.이날 확약식은 영흥발전본부 건립 이
  4. 팔달구 지동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반찬 나눔’ 팔달구 지동 새마을부녀회는 지난 20일 관내 경로당 어르신들을 위한 ‘사랑의 반찬 나눔’ 봉사를 실시했다. 팔달구 지동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반찬 나눔 (사진=수원시)이번 반찬 나눔은 코로나19로 위축되었던 어르신들의 일상 회복과 건강한 식생활 유지를 지원하기 위해 추진한 것으로, 부녀회원들은 덥고 습한 날씨에도 불구
  5. 자기집 없이 월세 사는 사람들 부담 경감된다 정부가 무주택 월세 거주자 부담을 낮추기 위해 월세 세액공제율을 15%로 3%포인트 올리는 방안을 추진한다.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0일 "현재 월세 세액공제율을 최대 12%에서 15%로 상향하는 방향으로 유력하게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정부는 21일 윤석열정부 첫 부동산관계장관회의를 열고 이 ...
  6. 성북구, 탄소중립 환경사랑 그림그리기 대회 시상식 개최 성북구가 지난 6월 20일 제27회 환경의 날을 기념하여 개최한 ‘성북구 탄소중립 환경사랑 그림그리기 경진대회’ 수상자에 대한 시상식을 성북아트홀에서 진행했다. 성북아트홀에서 진행된 `성북구 탄소중립 환경사랑 그림그리기 경진대회 시상식` 에서 수상자와 가족들이 이승로 성북구청장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
  7. 마포구, 주택임대차신고 과태료 부과 유예 1년 연장 서울 마포구는 주택임대차신고제 과태료 부과 유예기간을 내년 5월 31일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에서 지난해 6월 1일부터 시행한 주택임대차계약 신고제 위반에 따른 과태료 부과 유예기간은 당초 올해 5월 31일까지였으나, 국민 부담 완화, 지방자치단체 행정 여건 등을 고려해 과태료 부과 유예를 1년 연장하게 됐다. 마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