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퇴직연금 1년만에 40조원 증가, 총 적립금 295.6조원 달성
  • 홍진우
  • 등록 2022-04-18 11:09:08

기사수정

고용노동부와 금융감독원은 ‘2021년말 기준 퇴직연금 적립금 운용현황 통계’를 발표했다고 밝혔다.

 

고용노동부와 금융감독원은 `2021년말 기준 퇴직연금 적립금 운용현황 통계`를 발표했다고 밝혔다.‘퇴직연금 적립금 운용현황 통계’는 퇴직연금사업자의 영업실적을 기초로 전년 말 기준 퇴직연금 적립금액과 운용수익률, 총비용부담률, 수급 형태 등 퇴직연금제도의 운영과 관련한 주요 지표로 구성되어있다.


지난해 ‘확정기여형, 개인형퇴직연금’ 적립금은 여전히 뚜렷한 증가세를 보였으며, 퇴직연금 총 적립금은 약 295조원으로 성장했다.


실적배당형 운용비중 증가세도 유지되었고, 연금수령 비중 또한 높아졌다.

 

2021년말 기준 퇴직연금 적립금 규모는 전년 말(255.5조원) 대비 40조1천억원 증가(15.7%)한 295조6천억원으로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으며, 제도유형별로는 확정급여형(DB) 171.5조원(58.0%), 확정기여형(DC) 77.6조원(26.2%), 개인형퇴직연금(IRP) 46.5조원(15.7%)이 적립됐다.


전년대비 증가폭은 확정급여형의 경우 17.6조원 증가(11.4%), 확정기여형·IRP특례의 경우 10.4조원이 증가(15.4%)했다.


특히 개인형퇴직연금의 경우에는 12.1조원이 증가하여 35.1%의 높은 증가율을 보였으며, 상품유형별(원리금보장, 실적배당)로는 전체 적립금 295.6조원 중 원리금보장형이 255.4조원(86.4%, 대기성자금 포함), 실적배당형이 40.2조원(13.6%)을 차지했다.


특히 확정기여형(20.7%) 및 개인형퇴직연금(34.3%)의 경우 실적배당형 운용비중이 상대적으로 높은 경향을 보이며(확정급여형 4.8%), 전체 실적배당형 운용비중도 전년대비 2.9%p(12.8조원) 증가하여 최근 5년 내 가장 높은 증가 폭을 보였다.

금융권역별(은행, 생보, 금투, 손보, 근복단) 적립금 점유율은 은행(50.6%)이 가장 높고, 생명보험(22.0%), 금융투자(21.3%), 손해보험(4.8%), 근로복지공단(1.3%) 순서로 나타났다.


전년대비 금융투자의 경우 22.1% 증가, 근로복지공단의 경우 15.3% 증가하여 운용관리기관 중에서 가장 높은 증가율을 보였다.


실적배당형 운용비중은 금융투자가 27.7%로 가장 높았으며 권역별 편차가 큰 것으로 분석되었다.

 

연간수익률은 2.00%로 전년(2.58%) 대비 0.58%p 감소했으며, 최근 5년 및 10년간 연환산 수익률은 각각 1.96%, 2.39%를 보였다.


상품유형별로는 원리금보장형이 1.35%, 실적배당형은 6.42%이며, 제도유형별로는 확정급여형 1.52%, 확정기여형.IRP특례 2.49%, 개인형퇴직연금 3.00%로 확정기여형과 개인형퇴직연금의 수익률이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총비용부담률은 전년대비 0.005%p 소폭 하락한 0.417%로 나타났다.


제도유형별로는 확정급여형 0.344%, 확정기여형·IRP특례 0.573%, 개인형퇴직연금 0.430%으로 기록되었고, 금융권역별로는 은행 0.464%, 금융투자 0.387%, 생명보험 0.379%, 손해보험 0.292%, 근로복지공단 0.080%으로 나타났다.

 

2021년에 퇴직연금 수령이 시작된 계좌(397,270좌) 중 연금수령 비중은 4.3%로 전년(3.3%) 대비 1.0%p 증가했다.


금액 기준으로 전체 9.3조원 중 34.3%가 연금으로 지급되고, 연금수령 계좌의 평균 수령액은 1억 8,858만원으로 나타났다고 전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제20대 대한민국 대통령 탄생 대한민국 향후 5년의 운명을 가름할 제20대 대통령이 새롭게 탄생했다. 흐릴 것이란 기상청 예보가 무색하게 취임식이 열린 10일 오전은 상쾌하고 청명했다. 점점이 퍼진 흰구름이 서기(瑞氣)처럼 미풍에 하늘을 맴돌았다. 앞으로 5년 윤석열 대통령이 이날 취임식을 갖고 새 정부를 이끌게 됐다.  대한민국 향후 5년의 운명을 가름할 제20
  2. 폐수부터 한강까지 내분비계장애물질 알킬페놀류 선제적 검사 서울특별시보건환경연구원은 환경호르몬의 일종이나 수질기준이 없는 알킬페놀류에 대한 오염도 조사를 시작한다. 조사는 산업폐수부터 하수처리장 유입 및 방류수를 거쳐 한강과 지천에서의 오염 현황까지 전 과정에 대해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폐수부터 한강까지 내분비계장애물질 알킬페놀류 선제적 검사알킬페놀류는 세계
  3. 용인 서천 공공하수처리시설, 생태수로 사업대상지로 선정 환경부는 `2022년도 생태수로 시범사업 대상지`로 경기도 용인 서천 공공하수처리시설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용인 서천 공공하수처리시설 현황 및 생태수로 조감도. 생태수로 설치사업은 하·폐수처리시설의 주변 여유 공간에 자연기반해법(NBS)을 활용한 수로를 조성하여 방류수 수질개선, 생물서식처 제공 등을 하는 사업이다. ..
  4. 셀트리온헬스케어 "유럽서 전 제품 직판" 셀트리온헬스케어가 유럽에서 자가면역질환 치료용 바이오시밀러 `램시마`를 통해 구축한 유통 인프라를 바탕으로 일부 바이오시밀러(복제약) 제품에 한정했던 직접판매(직판)를 모든 제품으로 확대한다. 10일 이 회사는 올 하반기부터 `트룩시마`(리툭시맙), `허쥬마`(트라스투주맙) 등 항암제 바이오시밀러 직판도 본격 돌입해 유
  5. 3월 중 경상수지 67억3000만달러 흑자 3월 중 우리나라 경상수지가 흑자를 보이면서 23개월째 흑자기조를 이어갔다.   한국은행이 10일 발표한 `2022년 3월 국제수지(잠정)`에 따르면 3월 중 경상수지는 67억3000만 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이로써 월간 경상수지는 지난 2020년 5월부터 23개월째 흑자다. 경상수지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3월 상품수지 흑자 규모는 53억1000...
  6. 위대한 대한민국, 새 대통령 맞이하다 윤석열 대통령의 취임식이 10일 거행된다. 취임식이 거행되는 서울 여의도 국회를 중심으로 일대 교통이 통제된다. 윤석열 대통령의 취임식이 10일 거행된다. 취임식 준비를 마친 서울 여의도 국회.취임식은 오전 10시 식전행사를 거쳐 오전 11시부터 본행사가 시작된다. 윤 대통령은 본 행사 시작에 맞춰 김건희 여사와 함께 행사장에 입
  7. ‘부동산 도시를 넘어 세입자 도시로’ 청년·세입자·시민사회·종교단체 등 80여개 단체는 ‘2022 지방선거 주거권네트워크’를 결성하고 12일 서울시청 앞에서 출범 기자회견을 가졌다. 청년 · 세입자 · 시민사회 · 종교단체 등 80여개 단체는 `2022 지방선거 주거권네트워크`를 결성하고 12일 서울시청 앞에서 출범 기자회견을 가졌다.주거권네트워크는 &ld..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