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서울시, 노량진역 인근 청년주택 840가구 공급…2025년 준공
  • 홍진우
  • 등록 2021-09-17 16:17:00

기사수정
  • 동작구 노량진동 지하철 1·9호선 노량진역 인근 노들로변
  • 주거 여가, 취업준비 원스톱 해결…지하7층~지상43층

동작구 노량진동 지하철 1·9호선 노량진역 인근 노들로변에 역세권 청년주택 840가구가 들어선다.


동작구 노량진동 19-6번지 일원 역세권청년주택 조감도 (이미지=서울시)

서울시는 지난 15일 개최된 `2021년 제11차 공공지원민간임대주택 통합심의위원회`에서 이같은 내용을 담은 동작구 노량진동 19-6번지 일원 역세권청년주택(안)을 조건부가결 통과시켰다고 밝혔다.

 

역세권 청년주택은 서울시가 민간사업자에 용도지역 상향과 용적률 인센티브를 통해 완화된 용적률 1/2를 공공임대주택 등으로 제공받아 대학생, 청년, 신혼부부에 저렴하게 공급하는 임대주택이다.

 

노량진역 인근에 세워질 청년주택은 청년들이 주거와 여가, 취업준비를 원스톱으로 해결할 수 있도록 지하7층~지상43층으로 구성된다.

 

시는 노량진 역세권 청년주택은 민간사업자에 대한 용도지역 상향과 용적률 인센티브, 역세권 범위 완화 등 추가 공공기여를 통해 총 대지면적의 50%를 기부채납 받아 공공성을 최대로 확보한 사례라고 설명했다.

또한, 기부채납을 통해 늘어나는 공공물량으로 공공임대주택과 청년 밀집지역인 노량진의 지역 특성을 반영해 시가 운영하는 청년일자리지원시설이 들어선다. 단지 내 주민공동시설인 작은도서관, 피트니스센터, 어린이집 등이 함께 조성될 예정이다.

역세권 청년주택의 입주 대상은 만 19세 이상 만 39세 이하 무주택, 자동차 미소유 대학생‧청년‧신혼부부다. 418가구 공공임대주택은 주변 임대료 시세 30% 수준으로 공급되고 422가구의 민간임대주택 중 85가구는 특별공급 시세 85%, 337가구는 일반공급 시세 95%이하 수준으로 공급된다.

서울시는 실사용면적 1인가구 25㎡이상, 2인가구 45㎡이상으로 주거면적을 확대했고, 다양한 거주욕구를 반영해 세대 규모를 다양하게 구성했다고 강조했다. 주택 내부에 냉장고, 세탁기, 에어컨 등 필수 가전·가구를 기본 빌트인으로 무상 제공한다.

아울러 입주민 모두가 한강뷰, 시티뷰를 향유할 수 있도록 작은도서관, 피트니스센터, 스카이라운지, 스터디룸 등 입주민이 이용하는 커뮤니티시설을 한강 조망이 가능한 최상층에 배치할 계획이다.

저층부에는 아이가 있는 신혼부부 세대를 위한 어린이집, 어린이놀이터를 주민공동시설로 조성해 최상의 입주환경과 쾌적한 주거환경을 제공한다.

노량진동 역세권청년주택은 이번 통합심의위원회 결과를 반영해 실시설계를 거쳐 내년 4월 착공한다. 그 후 2025년 3월 입주자 모집을 거쳐 2025년 9월 준공 및 입주할 예정이다.

김성보 서울시 주택정책실장은 "노량진은 교통이 편리하고 청년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으로 청년주택 건립에 최적의 입지"라며 "1인 최소 주거면적을 확대했고, 한강 전망이 보이는 최상층에 입주민들을 위한 커뮤니티 시설과 저층부에는 취업지원을 위한 청년 지원 센터를 조성하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라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식약처, `외과수술기구류` 제15호 혁신의료기기 지정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는 외과용 수술 시 조직의 봉합, 견인, 절개, 지혈 등을 위해 사용하는 다관절 구조의 외과수술기구류를 기술 혁신성과 임상적 개선 가능성, 사용 편의성, 산업적 가치 등을 종합적으로 인정해 제15호 혁신의료기기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외과수술기구류 (자료=식품의약품안전처)이 제품은 인체 내부로 삽
  2. 지하철노조 "오존 뿜어내는 `전기집진기` 공사 즉각 중단해야" 전국철도지하철노동조합협의회(이하 지하철노조)와 한국환경회의는 환경부를 향해 "도심에 설치되는 전기집진기의 오존 배출 인체 유해성에 대한 충분한 검토 전까지 시설 확대를 중단하라"고 주장했다. 지하철노조와 환경단체는 18일 광화문 정부청사 앞에서 `전국 지하철 전기집진기 공사 강행 중단 및 오존 위험 정밀 측정・...
  3. 경기 용인·충북 음성·충남 아산 AI 항원 4건 검출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와 환경부는 경기 용인 청미천, 충북 음성 성산천, 충남 아산 곡교천·봉강천에서 채취한 야생조류 분변에 대한 중간검사 결과, H5형 조류인플루엔자(AI) 항원이 검출됐다고 밝혔다. 고병원성 여부 판정까지는 약 3∼5일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농식품부와 환경부는 이번 야생조류 AI 항원 검출 ...
  4. 전국공무원노조, 1020 총파업 동참 선언…투표 참여 조합원 93.9% 찬성 전국공무원노동조합(이하 전국공무원노조)은 10월 20일 예정된 민주노총의 총파업에 동참한다고 밝혔다. 전국공무원노조가 18일 민주노총 브리핑룸에서 `조합원 총투표 결과 보고 및 투쟁 선포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전국공무원노조는 18일 오후 민주노총 브리핑룸에서 `조합원 총투표 결과 보고 및 투쟁 선포 기자회견`을 열고 &q...
  5. 지하철노조 "전국 지하철 전기집진기 공사 중단하라" 전국철도지하철노동조합협의회와 한국환경회의는 18일 광화문 정부청사 앞에서 `전국 지하철 전기집진기 공사 강행 중단 및 오존 위험 정밀 측정・관리대책 마련 촉구 기자회견`을 열었다.이들은 전국 지하철 전기집진기 공사 강행 중단 및 오존 위험 정밀측정을 촉구했다.김대훈 전국철도지하철노조협의회 상임의장 및 서울교통공사노
  6. 전국공무원노조, 1020 총파업 투쟁 선포 "공무원 목소리 들어라" 전국공무원노조가 18일 민주노총 브리핑룸에서 `조합원 총투표 결과 보고 및 투쟁 선포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이들은 "조합원 총투표 결과 94%에 달하는 높은 찬성률로 1020 총파업 동참이 확정됐다"고 밝혔다.전호일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위원장이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전국공무원노동조합은 18일 오후 민주노총 브리핑룸에서 ...
  7. 카드사노조 "카드수수료 추가 인하 절대 반대"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과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카드사노조는 18일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카드사노동조합협의회 투쟁선포식`을 열었다. 유용승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비씨카드지부 사무처장이 카드수수료 인하를 반대하는 내용의 피켓을 들고 있다.이들은 "빅테크만 배불리는 적격비용 재산정제도를 폐지하라"고 주장했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