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토부, 내년 예산 `역대 최대` 60조 9000억원 편성
  • 조남호
  • 등록 2021-08-31 17:05:43

기사수정
  • GTX-A·B·C 노선, 신분당선 등 내년도 광역·도시 철도 건설 예산 1조 9000억원 편성
  • 코로나19 위기회복, 주거안전망 구축, 안전강화·편리 교통 등 중점
수도권광역철도(GTX)-A·B·C 노선, 신분당선 등 내년도 광역·도시 철도 건설 예산으로 올해보다 7000억원 가량 증액된 1조 9000억원 편성됐다. 주택·기초생활보장 등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한 복지분야 예산에는 전년보다 3조원 증액된 38조 5000억원이 편성됐다.
국토교통부는 2022년도 예산안을 역대 최대 규모인 60조 9000억원으로 편성했다.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는 2022년도 예산안을 역대 최대 규모인 60조 9000억원으로 편성했다고 31일 밝혔다. 올해 57조 1000억원 대비 6.8%, 3조 8000억원이 증가한 규모다. 2022년 정부 전체 총지출 약 605조원 대비 10.1% 수준이다.
분야별로는 도로·철도 등 전통적 SOC(사회간접자본) 예산보다 주택·기초생활보장 등 복지 분야 예산이 크게 늘었다. 내년도 SOC 예산은 22조 4000억원으로 올해보다 8000억원 3.9% 늘어난 반면 복지 예산은 38조 5000억원으로 올해보다 3조원 8.5% 늘었다.

국토부는 ▲코로나19 위기회복 ▲든든한 주거안전망 구축 ▲안전강화·편리한 교통 등을 내년도 예산안의 중점투자 방향으로 잡았다.

우선 국토부는 평택~오송 철도 2복선화, 김천~거제 남부내륙철도 등 국가균형발전, 지역거점 육성 등을 위한 예산으로 11조 3000억원을 편성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한국판 뉴딜, 혁신산업 지원 예산으로 2조 2000억원을 편성했다.

노후공공임대주택 그린리모델링 예산으로 4806억원, 그린리모델링 활성화 예산으로 111억원 등이 편성됐고 드론산업 육성을 위한 예산으로 303억원이 편성됐다.

주거안전망 강화를 위한 예산으로는 2조 2000억원이 편성됐다. 주거급여 예산으로 2조 1819억원을 편성했고 통합공공임대 출·융자를 위해 1조 8231억원의 기금이 편성됐다.

다가구매입임대 출·융자 기금도 올해보다 3조원 가까이 증가한 9조 1560억원이 편성됐다. 전세임대 융자는 4조 5328억원의 기금이 편성됐다.

무주택 실수요자 지원을 위한 구입자금 융자와 전·월세자금 융자 지원을 위한 주택도시기금도 9조 9000억원 편성했다.

산업현장·일상생활 속 안전을 강화하기 위한 예산으로는 6조원이 편성됐다. 건축정보시스템 예산 541억원, 도로건설 관련 안전 전담 감리원 배치를 위한 예산 1633억원 등이 편성됐다.

광역교통 서비스 개선을 위한 예산으로는 올해보다 5000억원 증액된 2조 4000억원이 편성됐다. 특히 GTX-A·B·C 건설 등을 위한 예산이 크게 늘었다.

이 중 1조 8597억원이 GTX를 포함한 광역·도시철도 건설 예산이다. GTX-A 노선에는 4609억원, GTX-B노선에는 803억원, GTX-C노선에는 1030억원이 각각 편성됐다.

광역BRT 예산으로는 156억원이, 광역 알뜰카드 연계 마일리지 사업을 위한 예산으로는 153억원이 편성됐다.

하동수 국토부 기획조정실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불확실성이 여전히 높은 상황에서, 위기 극복과 경제활력 제고를 위한 공공재정의 적극적인 역할이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점"이라며 "2022년에는 균형발전, 국민안전, 주거안전망 구축 등을 위한 예산과 기금을 최대로 편성하여, 침체된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미래를 대비하는데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정부, 코로나 집합금지 `소상공인 손실보상제` 시행령 국무회의 통과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소상공인 손실보상제도의 구체적 사항을 규정한 `소상공인법 시행령` 개정안이 17일 국무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개정안은 10월 8일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소상공인 손실보상제도의 구체적 사항을 규정한 `소상공인법 시행령` 개정안이 17일 국무회의를 통과했다.이는 지난 7월 7일 공포된 `소상공인...
  2. 중기부, `공공조달 멘토제도` 중소기업 18개 과제 선정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2021년 2차 공공조달 상생협력 지원제도 모집을 통해 48개 과제를 신청받아 총 18개 과제를 최종 지원대상으로 선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중소벤처기업부는 2021년 2차 공공조달 상생협력 지원제도 모집을 통해 총 18개 과제를 최종 지원대상으로 선정했다고 16일 밝혔다. 공공조달 상생협력 지원제도란 대중소...
  3. 국토부, `건축자재 품질인정제도` 확대…화재안전 성능 높인다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는 올 12월부터 품질인정제도를 확대하고 건축자재 관련 국토부 고시를 통합 정비해 건축자재 등 품질인정 및 관리기준 제정안을 10월 6일까지 행정예고한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건축물 화재안전과 관련된 주요 건축자재의 제조, 유통, 시공 전 과정의 품질관리가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품질인정제도는 화재안전...
  4. 화물연대·파리바게뜨지회 "SPC그룹의 노조파괴 행위 규탄한다" 민주노총 전국화학섬유식품산업노동조합 파리바게뜨 지회(이하 화섬식품노조)와 민주노총 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 화물연대본부(이하 화물연대)는 SPC그룹의 노조파괴 행위를 규탄하고, SPC 그룹 내 문제의 본질은 노조간의 갈등이 아니라고 주장했다. 화물연대와 화섬식품노조는 17일 오후 양재동 SPC그룹 본사 앞에서 `SPC자본 규탄 공동 .
  5.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담수 생물표본 디지털 전환 추진 환경부 산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담수 생물표본을 영구 보전하고 분석 연구를 고도화하기 위해 담수 생물표본을 3차원 디지털 이미지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여울마자(완모식표본)의 3차원 디지털 이미지 예시 (자료=환경부)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2019년부터 최근까지 `담수 동‧식물 자원 확보‧관리 및 보전에 관한 연구사업`을..
  6. 민주노총, 추석 맞이 `대국민 기자회견` 불평등·차별 타파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이하 민주노총)은 추석 연휴를 앞둔 17일 노동계의 차별과 불공정, 불평등을 타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윤택근 민주노총 부위원장이 17일 오전 서울역 앞에서 열린 `추석 맞이 민주노총 대국민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민주노총은 이날 오전 서울역 앞에서 `추석 맞이 민주노총 대국민 기자회견`을 열
  7. 민주노총, 추석 앞두고 불평등 타파 `10.20 총파업` 지지 호소 민주노총은 17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역 앞에서 `추석맞이 노동 · 시민 사회단체 공동 기자회견`을 열었다.이들은 추석 귀성길에 나선 국민들을 대상으로 10월 20일 예고한 총파업의 의의와 지지를 호소했다.17일 서울역 일대에서 민주노총과 시민사회단체 등이 불평등 해소를 촉구하는 피켓을 들고 있다.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이하 민주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