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환경부, `2021 환경정보 활용 케이(K)-에코디지털 아이디어 공모전` 수상작 공개
  • 김은미
  • 등록 2021-06-25 12:55:42

기사수정
  • 최종 경연 대상 이엔아이씨티 수상…사물인터넷 기능 탑재 캡 밸브 설치 및 자체 고장 진단 원격 감시
  • 특별상, 인공지능 플라스틱 컵 수거 선별기 제안 이노버스 및 휴대용 전기차 배터리 공유서비스 제안 디플리딥 수상

환경부는 ‘2021 환경정보 활용 케이(K)-에코디지털 아이디어 공모전’ 최종 경연대회를 24일 서울 은평구 한국환경산업기술원에서 개최하고, 최종 수상작을 공개했다고 전했다.

 

환경부는 `2021 환경정보 활용 케이(K)-에코디지털 아이디어 공모전` 최종 경연대회를 24일 서울 은평구 한국환경산업기술원에서 개최하고, 최종 수상작을 공개했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는 환경부가 주최하고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주관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공공데이터와 정보통신기술을 융합한 아이디어를 발굴해 국민 생활환경 개선과 환경분야 창업생태계 조성의 밑거름으로 활용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최종 경연 대상은 이엔아이씨티가 수상했다. 기존 제수밸브의 교체없이 사물인터넷 기능을 탑재한 캡을 밸브에 설치해 스스로 고장을 진단하고 원격으로 감시할 수 있다는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제품·서비스 개발부문에는 ‘친환경인증평가모델’이 최우수상을, ‘개인하수처리시설의 사물인터넷 관리 서비스를 위한 서버와 부유식 측정기기 개발’과 ‘샤워시설 공유 서비스 플랫폼 개발’이 우수상을 차지했다.

 

아이디어 기획 부분에서는 ‘탄소중립을 위한 이산화탄소 큐브 플랫폼 서비스’와 ‘오존을 활용한 다중이용시설 토탈 대기질 케어 서비스`가 받았다.

 

또한 특별상으로 인공지능 플라스틱 컵 수거 선별기를 제안한 이노버스와 휴대용 전기차 배터리 공유서비스를 제안한 디플리딥이 받았다.

 

이번에 수상한 6개 팀은 사업역량을 보완하기 위해 창업 전문가들의 상담지도를 받아 사업계획을 구체화하고, 투자를 받기 위한 기업소개 방식도 지원받는다.

 

또한 수상자 중 2개 팀은 행정안전부에서 올해 하반기에 주최하는 범정부 공공데이터 활용 창업경진대회 본선에 진출해, 창업 일괄 지원 과정과 성장 단계별 지원 과정에 참가할 기회가 주어진다.

 

송호석 환경부 공공데이터제공책임관은 “이번 공모전은 한국판 뉴딜이 현실에서 어떻게 구현될지 보여주는 좋은 사례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발굴된 우수한 아이디어는 사업화 및 일자리 창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과기정통부, 민간 중심 `우주산업` 육성 본격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29일 오후 과기정통부 대강당에서 `우주산업 육성전략 제2차 민관 전담팀(TF) 회의 및 토론회(이하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29일 `우주산업 육성전략 제2차 민관 전담팀(TF) 회의 및 토론회`를 개최했다.이번 토론회는 우주산업 육성전략 초안에 대한 산업계, 학계, 연구계 전
  2. 서울시, `서울시립발달장애인복지관` 4배 규모 신축 서울시는 서울시내 발달장애인 전문 복지관 중 유일하게 시립으로 운영 중인 서울시립발달장애인복지관이 개관 35년 만에 발달장애인에게 최적화된 다목적 공간으로 업그레이드된다고 밝혔다. 서울시립발달장애인복지관 설계공모 최종당선작 조감도 (자료=서울시)서울시는 1986년 개관해 노후화된 지상1층짜리 기존 건물을 철거하고 그...
  3. 광화문 ‘세월호 기억공간’ 7년 만에 결국 자진 철거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세월호 기억공간`의 철거를 둘러싸고 서울시와 갈등을 빚던 세월호 유족 측이 27일 기억공간을 서울시의회에 마련된 임시 공간으로 이전한다고 밝혔다.  세월호 유족 측이 27일 광화문에 있는 `세월호 기억공간`을 서울시의회에 마련된 임시 공간으로 이전한다고 밝혔다.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이하 협...
  4. 코로나 신규 확진자 1365명…비수도권 3단계 돌입 27일 0시 기준 코로나 신규 확진자는 1365명이다. 27일 0시 기준 코로나 신규 확진자는 1365명이다.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기준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1276명, 해외유입 사례는 89명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누적 확진자 수는 19만 1531명이다. 지역별 신규 확진자는 경기 364명, 서울 349명, 경남 85명, 대전 71명, 대구 66명, 부산 64명, ...
  5. 국민권익위 "경찰, 불심검문 시 목적·신분 명확히 밝혀야" 범죄유무가 확인되지 않은 상황에서 사복을 입은 경찰관이 성매매가 의심된다는 이유로 당사자의 동의를 구하지 않고 불심검문을 한 행위는 부적절하다는 판단이 나왔다. 국민권익위원회 경찰옴부즈만은 단속 현장에서 범죄로 의심할만한 정황이 확인되지 않았을 때 사전 절차를 소홀히 하고 불심검문을 진행하는 건 부당하다는 결정을
  6. 국민권익위, 법인 지점 `독립적 운영`한다면 별도 사업장 인정 하나의 법인이라도 각 지점별로 고용보험에 가입돼 있고 인사·노무·회계 등이 독립적으로 운영된다면 별도의 사업장으로 봐야 한다는 행정심판 결정이 나왔다. 국민권익위 소속 중앙행심위는 독립적으로 운영하는 사업장의 경우 법인이라는 이유로 고용유지지원금 지급 거부는 위법이라고 결정했다.국민권익위원회(이하 국민권...
  7. 국민권익위, 부패·공익신고 5건 중 1건 ‘보조금 부정수급’ 국민권익위원회(이하 국민권익위)는 올해 상반기 `부패공익신고 상담` 5160건을 분석해 그 결과를 발표했다. 국민권익위원회는 상반기 `부패공익신고 상담` 5160건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5160건의 상담 중 보조금 부정수급 상담이 1031건으로 전체 상담 건수의 20.0%를 차지했다. 상담이 자주 제기되는 보조금 부정수급 유형은 ▲기초생계비...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