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서울시, 코로나19 위기 소상공인에 ‘4無 안심금융’ 2조원 지원
  • 조남호
  • 등록 2021-06-08 17:20:10

기사수정
  • 無이자, 無보증료, 無담보, 無종이서류…9일 접수 시작
  • 한도심사 후 업체당 최대 1억원 융자, 한도심사 없이 업체당 2000만원

서울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곤경에 빠진 소상공인을 구제하기 위해 2조원 규모의 긴급자금을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서울시는 소상공인을 구제하기 위해 2조원 규모의 긴급자금을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이는 지난 1월 8000억원과 2월 1조원에 이은 세 번째 지원으로, 기존 무담보·무종이서류에 추가로 무이자·무보증료 혜택까지 더해 `4무(無) 안심금융`이란 이름을 붙였다. 이자와 보증료를 서울시가 대신 납부해주는 지원 방안으로, 오세훈 서울시장의 공약 중 하나다.

 

융자 이후 1년간은 무이자로 지원하고, 이듬해부터는 이자의 0.8%를 보전해준다. 이번 지원으로 1억원을 융자받은 업체가 5년간 절감할 수 있는 금융비용은 712만원에 달한다.

 

이번 지원은 `일반 4무 안심금융`, `저신용자 특별 4무 안심금융, `자치구 4무 안심금융`으로 나뉘어 이뤄진다.


1조 4000억원 규모의 `일반 4무 안심금융`은 한도 심사 없이 업체당 최대 2000만원, 심사를 받으면 최대 1억원까지 융자를 지원한다.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긴급 구제를 위해 9일부터 4000억원을 즉시 투입하고, 나머지 1조원은 추경안이 시의회에서 통과되면 7월 중 공급할 예정이다. 서울 소재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대표자가 개인신용평점 595점 이상(옛 7등급)이면 신청할 수 있다.

 

1000억원 규모의 `저신용자 특별 4무 안심금융`은 신용평점 350∼744점 이하(옛 6~9등급)인 저신용 소상공인이 대상이다. 심사 기준을 일부 완화해 업체당 최대 2000만원 한도로 지원한다.

 

지난 4월부터 자치구에서 시행하는 `자치구 4무 안심금융` 지원 대상자에게도 동일한 조건을 적용해 1년간 무이자 혜택을 주고, 2차년도부터는 0.8% 이자도 지원해준다.

 

이미 납부한 보증료 0.5%도 환급해준다. 자치구와 서울시 지원을 중복해서 받을 수는 없지만, 대출 한도가 남아있는 경우라면 추가로 신청할 수 있다.

 

4무 안심금융 신청은 9일부터 서울신용보증재단 홈페이지 `무방문 신청` 또는 하나은행 `하나원큐 기업` 모바일 앱을 통해 비대면으로 할 수 있다.

 

아울러 서울신용보증재단 고객센터를 통해 25개 지점으로 방문 상담 신청하거나, 신한·우리·국민·농협·하나 5개 시중은행 370개 지점에서 운영 중인 `안심금융 상담창구`에서도 신청할 수 있다.

 

서울시와 구청장협의회, 5개 은행과 서울신용보증재단은 8일 오전 10시 서울신용보증재단에서 `소상공인 4무 안심금융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문 대통령, 민주당 초선의원들 `더민초`와 간담회 진행 더불어민주당 초선 의원 모임 `더민초`의 운영위원장인 고영인 의원이 3일 국회 소통관에서 문재인 대통령과의 간담회 결과를 브리핑하고 있다. 왼쪽부터 홍기원, 오기형, 고영인 의원.더불어민주당 초선 의원단은 이날 오전 문재인 대통령과 1시간가량 간담회를 진행했다.더불어민주당 초선 의원단은 문 대통령과 코로나19 피해 자영업자 ..
  2. 국민권익위, 부패‧공익신고자 10명에 2억 1605만원 지급 국민권익위원회(이하 국민권익위)는 지난달 24일 전원위원회를 열어 농업보조금 부정수급, 무등록 건설업 운영 등을 신고한 부패‧공익신고자 10명에게 총 2억 1605만원의 보상금 및 구조금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국민권익위원회는 지난달 24일 부패‧공익신고자 10명에게 총 2억 1605만원의 보상금 및 구조금을 지급했다고 밝혔다.이로써
  3. 국토부, 금산·부산·태백·파주·통영 민관협력형 노후주택 지원사업지 선정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이하 위원회), 주택도시보증공사, 한국해비타트, KCC, 코맥스, 신한벽지는 새뜰마을 사업 지역 내 민관협력형 노후주택개선 지원사업을 차질 없이 시행하기 위한 관계기관 간 업무협약을 3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새뜰마을 사업 시행 전, 후 (사진=국토교통부)새뜰마을 사업은 달동네 등 도
  4. 최문순 강원도지사, 대선 출마 선언 최문순 강원도지사가 3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선 출마를 선언했다.  기자회견 자리에서 최 지사는 “국민 한 분 한 분 모두 귀하게 여겨지는 국가를 만들겠다”고 신발 끈을 동여맸다. 그는 출마 배경에 대해 “자신의 정치철학이 ‘인간의 존엄’이고, 대한민국의 존재 이유도 국민을 귀하게 하기 위
  5. 복지부, 금연교육 받으면 `흡연 과태료 감면’ 시행 1년간 5393명 혜택 지난해 6월 4일부터 시행된 `흡연 과태료 감면제도`에 참여한 5393명이 과태료를 감면받았다.4일 보건복지부(이하 복지부)에 따르면 지난 1년간 금연교육이나 금연지원서비스에 8824명이 참여했으며, 이 가운데 5393명이 최종적으로 과태료 감면을 받았다. 대상자들이 신청한 서비스를 유형별로 보면 금연교육 3917건 44.4%, 금연상담전화 3653
  6. 서울시, `사료곤충` 공익가치 향상 협력 포럼 3일 개최 서울대공원은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자연환경국민신탁과 3일 서울대공원 동행라운지에서 `사료곤충의 공익가치 향상 협력 포럼`을 연다고 전했다.서울대공원은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자연환경국민신탁과 3일 서울대공원 동행라운지에서 ‘사료곤충의 공익가치 향상 협력 포럼’을 연다고 전했다. 이번 포럼은 지
  7. 전혜숙 의원 "택배기사·환경미화원 등 백신 우선 접종 대상돼야" 전혜숙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은 3일 택배기사·환경미화원·콜센터 종사자 등 대면 서비스업 종사자들도 코로나19 백신 우선 접종 대상에 포함돼야 한다고 밝혔다.전혜숙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3일 대면 서비스업 종사자들도 코로나19 백신 우선 접종 대상에 포함돼야 한다고 밝혔다.민주당 백신·치료제 특별위원장인 전 최고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