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4월 취업자 65.2만명 증가…6년 8개월 만에 최대
  • 조남호
  • 등록 2021-05-12 15:53:40

기사수정
  • 전월 취업자 31만 4000명 대비 2배, 2014년 8월 이래 가장 큰 증가
  • 청년·50대·60대 취업자 지속 증가, 30~40대 감소폭 여전

고용노동부(이하 고용부)는 12일 2021년 4월 기준 고용동향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4월 취업자 수는 전년 동월 대비 65만 2000명 늘어나 2개월 연속 증가세를 보였다. 전월 취업자 31만 4000명 대비 2배에 가까운 수치다. 이는 6년 8개월 만에 가장 큰 증가 폭이다.

고용노동부는 12일 2021년 4월 기준 고용동향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고용률·경활률도 상승하는 등 주요 고용지표가 전월 대비 개선된 양상을 보였다. 고용률은 3월 기준 0.3%p였으나 4월 들어 1.0%p로 3배 가까이 개선됐다. 경활률도 고용률과 동일한 수치를 보였다.

 

업종별로는 제조업 고용이 14개월 만에 증가 전환된 가운데, 서비스업 취업자는 2개월 연속 증가, 농림어업은 다소 감소했다.

 

아울러 수출 회복세가 지속되며 제조업 고용은 14개월 만에 증가 추세로 전환됐다. 서비스업은 민간·공공 일자리가 개선되며 전월 26만 2000명 대비 2배 가까이 증가한 50만 7000명이다. 농림어업 취업자는 2개월 연속 감소했으며, 건설업은 증가했다.

 

종사상 지위별로는 상용직 취업자 증가폭이 4개월 연속 확대되고, 임시·일용직 근로자도 지속적으로 증가했다.

 

연령별로는 청년·50대·60대 취업자는 지속적으로 증가세에 있고, 30~40대는 감소폭이 다소 축소됐다.

 

실업자는 114만 7000명으로 전월 121만 5000명 대비 감소했으며 실업률은 실업자 수가 감소함에 따라 다소 하락했다.

 

한편, 청년층의 취업자 수는 3월에 이어 2개월 연속 증가세다. 3월 14만 8000명이 취업했던 것에 비해 4월에는 17만 9000명이 취업했다. 반면 청년층의 고용률·실업률은 상승하고 확장실업률은 하락했다.

 

고용부는 4월 고용은 전년 동월 대비 취업자 수가 65만 2000명 증가하고, 전월 대비 취업자도 3개월 연속 증가하는 등 고용시장 회복세가 뚜렷해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특히 30~40대를 포함한 전연령층의 고용률이 전년 동월 대비 개선됐으며, 특히 청년층의 고용 개선폭이 확대된 것에 집중했다.

 

그러나 이러한 고용 개선세에도 불구하고 아직 취업자 수가 코로나19 이전 수준으로 회복하지 못한 가운데, 대면서비스업과 고용 취약계층의 어려움은 지속되고 있다.

 

이에 고용부는 최근 수출·투자 등 경기회복세가 고용 개선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정책대응을 더욱 강화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우선, 규제개혁·110조원 투자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중소·벤처기업 육성 등을 통해 민간 부문에서 양질의 일자리가 창출되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기업 수요를 반영해 경기회복으로 고용 확대가 예상되는 분야에 대한 인력양성 지원을 대폭 확대하며 민간 전문훈련인력 활용 등을 통한 SW 인력 양성 추진, 조선업 등 숙련인력이 적기에 공급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아울러, 특고 등에 대한 긴급고용 안정 지원 등 고용 안전망을 확충하고, 청년·여성·대면서비스 업종 등 고용취약계층에 대한 취업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문 대통령, 민주당 초선의원들 `더민초`와 간담회 진행 더불어민주당 초선 의원 모임 `더민초`의 운영위원장인 고영인 의원이 3일 국회 소통관에서 문재인 대통령과의 간담회 결과를 브리핑하고 있다. 왼쪽부터 홍기원, 오기형, 고영인 의원.더불어민주당 초선 의원단은 이날 오전 문재인 대통령과 1시간가량 간담회를 진행했다.더불어민주당 초선 의원단은 문 대통령과 코로나19 피해 자영업자 ..
  2. 국민권익위, 부패‧공익신고자 10명에 2억 1605만원 지급 국민권익위원회(이하 국민권익위)는 지난달 24일 전원위원회를 열어 농업보조금 부정수급, 무등록 건설업 운영 등을 신고한 부패‧공익신고자 10명에게 총 2억 1605만원의 보상금 및 구조금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국민권익위원회는 지난달 24일 부패‧공익신고자 10명에게 총 2억 1605만원의 보상금 및 구조금을 지급했다고 밝혔다.이로써
  3. 국토부, 금산·부산·태백·파주·통영 민관협력형 노후주택 지원사업지 선정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이하 위원회), 주택도시보증공사, 한국해비타트, KCC, 코맥스, 신한벽지는 새뜰마을 사업 지역 내 민관협력형 노후주택개선 지원사업을 차질 없이 시행하기 위한 관계기관 간 업무협약을 3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새뜰마을 사업 시행 전, 후 (사진=국토교통부)새뜰마을 사업은 달동네 등 도
  4. 최문순 강원도지사, 대선 출마 선언 최문순 강원도지사가 3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선 출마를 선언했다.  기자회견 자리에서 최 지사는 “국민 한 분 한 분 모두 귀하게 여겨지는 국가를 만들겠다”고 신발 끈을 동여맸다. 그는 출마 배경에 대해 “자신의 정치철학이 ‘인간의 존엄’이고, 대한민국의 존재 이유도 국민을 귀하게 하기 위
  5. 복지부, 금연교육 받으면 `흡연 과태료 감면’ 시행 1년간 5393명 혜택 지난해 6월 4일부터 시행된 `흡연 과태료 감면제도`에 참여한 5393명이 과태료를 감면받았다.4일 보건복지부(이하 복지부)에 따르면 지난 1년간 금연교육이나 금연지원서비스에 8824명이 참여했으며, 이 가운데 5393명이 최종적으로 과태료 감면을 받았다. 대상자들이 신청한 서비스를 유형별로 보면 금연교육 3917건 44.4%, 금연상담전화 3653
  6. 서울시, `사료곤충` 공익가치 향상 협력 포럼 3일 개최 서울대공원은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자연환경국민신탁과 3일 서울대공원 동행라운지에서 `사료곤충의 공익가치 향상 협력 포럼`을 연다고 전했다.서울대공원은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자연환경국민신탁과 3일 서울대공원 동행라운지에서 ‘사료곤충의 공익가치 향상 협력 포럼’을 연다고 전했다. 이번 포럼은 지
  7. 전혜숙 의원 "택배기사·환경미화원 등 백신 우선 접종 대상돼야" 전혜숙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은 3일 택배기사·환경미화원·콜센터 종사자 등 대면 서비스업 종사자들도 코로나19 백신 우선 접종 대상에 포함돼야 한다고 밝혔다.전혜숙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3일 대면 서비스업 종사자들도 코로나19 백신 우선 접종 대상에 포함돼야 한다고 밝혔다.민주당 백신·치료제 특별위원장인 전 최고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