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정부, 1분기 벤처투자·펀드 1조원 돌파 `역대 최대`
  • 조남호
  • 등록 2021-04-27 16:21:42

기사수정
  • 1분기 벤처투자 1조 2455억원 전년 동월 대비 61.1% 증가 및 1분기 기준 역대 최대
  • 투자 건수, 투자 기업 수 각각 989건, 558개사 2000년 이후 최고치

올해 1분기 벤처투자 및 펀드결성 실적이 모두 1조원을 돌파했다. 역대 1분기 실적 중 최대치다.


27일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의 발표에 따르면, 1분기 벤처투자는 1조 2455억원에 달했다. 이는 전년 동월 대비 61.1% 증가 및 1분기 기준 역대 최대치다. 1분기 투자 건수와 투자받은 기업 수도 각각 989건과 558개사로 2000년 이후 최고치에 달했다.

 

2017~2021년 1분기 벤처투자 현황 (자료=중소벤처기업부)

분야별로는 비대면 분야 기업에 대한 투자액이 전년 동기 대비 2102억원, 59.8%가량 증가했다. 업종별는 유통·서비스 쪽 벤처에 대한 투자가 1440억원으로 가장 많이 늘었고, 정보통신기술(ICT) 서비스 기업은 1152억원, 바이오·의료는 1021억원, 전기·기계·장비는 459억원, 영상·공연·음반은 181억원 증가했다.


1분기 펀드 추가 결성액은 1조 4561억원으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던 전년 동기 대비 186.7% 증가했다. 정책금융 출자는 4650억원으로 231% 늘었고, 민간부문 출자는 9911억원으로 169.8% 증가했다.

 

정책금융 출자에선 모태펀드 출자가 1470억원으로 163.3% 증가했고, 민간부문에선 은행·증권 등 금융기관 출자가 1530억원 493.5% 늘어나고, 전년 동기 대비 작년에는 감소했던 개인출자가 올해는 778억원, 175.3% 증가했다.

 

중기부는 “제2벤처붐 상황임을 보여준다”며 “제2벤처붐 열기가 계속되기 위해 복수의결권 도입, K-유니콘 프로젝트 추진, 실리콘밸리식 금융제도 도입 등을 계속 추진하면서 투자-회수-재투자로 이어지는 스타트업‧벤처생태계가 원활히 작동할 수 있도록 보완할 점은 없는지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강성천 중기부 차관은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세계적으로도 벤처붐 열풍이 일어나고 있다”며 “작년 최대 실적을 기록한 6조 6000억원의 펀드결성을 통해 채워진 풍부한 투자여력과 코로나 팬데믹 속에서 유망 업종으로 떠오른 바이오·의료, 정보통신기술(ICT)서비스 등의 투자 증가, 코스닥 1000 돌파로 더욱 커진 회수 시장에 대한 기대감 등이 투자 열기를 이어갔다”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유니세프
하단배너_06 코리아넷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문 대통령, 민주당 초선의원들 `더민초`와 간담회 진행 더불어민주당 초선 의원 모임 `더민초`의 운영위원장인 고영인 의원이 3일 국회 소통관에서 문재인 대통령과의 간담회 결과를 브리핑하고 있다. 왼쪽부터 홍기원, 오기형, 고영인 의원.더불어민주당 초선 의원단은 이날 오전 문재인 대통령과 1시간가량 간담회를 진행했다.더불어민주당 초선 의원단은 문 대통령과 코로나19 피해 자영업자 ..
  2. 국민권익위, 부패‧공익신고자 10명에 2억 1605만원 지급 국민권익위원회(이하 국민권익위)는 지난달 24일 전원위원회를 열어 농업보조금 부정수급, 무등록 건설업 운영 등을 신고한 부패‧공익신고자 10명에게 총 2억 1605만원의 보상금 및 구조금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국민권익위원회는 지난달 24일 부패‧공익신고자 10명에게 총 2억 1605만원의 보상금 및 구조금을 지급했다고 밝혔다.이로써
  3. 국토부, 금산·부산·태백·파주·통영 민관협력형 노후주택 지원사업지 선정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이하 위원회), 주택도시보증공사, 한국해비타트, KCC, 코맥스, 신한벽지는 새뜰마을 사업 지역 내 민관협력형 노후주택개선 지원사업을 차질 없이 시행하기 위한 관계기관 간 업무협약을 3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새뜰마을 사업 시행 전, 후 (사진=국토교통부)새뜰마을 사업은 달동네 등 도
  4. 최문순 강원도지사, 대선 출마 선언 최문순 강원도지사가 3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선 출마를 선언했다.  기자회견 자리에서 최 지사는 “국민 한 분 한 분 모두 귀하게 여겨지는 국가를 만들겠다”고 신발 끈을 동여맸다. 그는 출마 배경에 대해 “자신의 정치철학이 ‘인간의 존엄’이고, 대한민국의 존재 이유도 국민을 귀하게 하기 위
  5. 복지부, 금연교육 받으면 `흡연 과태료 감면’ 시행 1년간 5393명 혜택 지난해 6월 4일부터 시행된 `흡연 과태료 감면제도`에 참여한 5393명이 과태료를 감면받았다.4일 보건복지부(이하 복지부)에 따르면 지난 1년간 금연교육이나 금연지원서비스에 8824명이 참여했으며, 이 가운데 5393명이 최종적으로 과태료 감면을 받았다. 대상자들이 신청한 서비스를 유형별로 보면 금연교육 3917건 44.4%, 금연상담전화 3653
  6. 서울시, `사료곤충` 공익가치 향상 협력 포럼 3일 개최 서울대공원은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자연환경국민신탁과 3일 서울대공원 동행라운지에서 `사료곤충의 공익가치 향상 협력 포럼`을 연다고 전했다.서울대공원은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자연환경국민신탁과 3일 서울대공원 동행라운지에서 ‘사료곤충의 공익가치 향상 협력 포럼’을 연다고 전했다. 이번 포럼은 지
  7. 전혜숙 의원 "택배기사·환경미화원 등 백신 우선 접종 대상돼야" 전혜숙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은 3일 택배기사·환경미화원·콜센터 종사자 등 대면 서비스업 종사자들도 코로나19 백신 우선 접종 대상에 포함돼야 한다고 밝혔다.전혜숙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3일 대면 서비스업 종사자들도 코로나19 백신 우선 접종 대상에 포함돼야 한다고 밝혔다.민주당 백신·치료제 특별위원장인 전 최고
TOP TODAY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